뉴스종합 > 강서뉴스

버스정류장, 문화를 그리고 예술을 입다

강서구 버스정류장, 예술 작품‧디자인 가미 재탄생

기사입력 2021-01-05 오전 9:34:24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버스정류장, 문화를 그리고 예술을 입다

강서구 버스정류장, 예술 작품디자인 가미 재탄생

 

 

강서구(구청장 노현송) 버스정류장이 디자인을 입고 예술품으로 탈바꿈했다. 구는 허준박물관, 겸재정선미술관 일대 버스정류장을 문화 예술이 흐르는 버스 정류장으로 조성했다.

 

 

공공장소에서 문화예술을 쉽게 접하고 지역의 문화자원을 널리 알리자는 취지다. 허준박물관과 겸재정선미술관을 방문한 사람들이 정류장에서 내리는 순간부터 흥미를 느낄 수 있도록 각각의 특색을 살렸다.

 

허준박물관 버스정류장은 한약방의 약장을 테마로 꾸몄다. 왼쪽에는 인삼, 박하, 감초 등 한약 약재의 이름을 배치하고 오른쪽에는 어의, 한의학, 동의보감 등 허준과 관련한 핵심어 등을 나열해 보는 재미를 더했다.

 

 

겸재정선미술관 버스정류장은 겸재정선 작품을 기반으로 정류장 자체를 한 폭의 그림처럼 꾸몄으며 알록달록한 색감으로 겸재정선 작품과는 또 다른 매력을 느끼게 했다. 구는 2곳의 디자인 승차대 이외에도 디자인 광고물형 버스정류장도 5곳에 설치했다.

 

버스정류장 벽면에 허준박물관과 겸재정선미술관을 떠올릴 수 있는 미술 작품을 설치해 미관을 높이고 시설에 대한 관심도를 높였다. 구는 앞으로도 지역 내 문화자원을 십분 활용, 특색 있는 공공 미술 작품을 설치함으로써 가양동 일대를 뮤지엄 거리로 조성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김기환 문화체육과장은 구민 여러분들이 지나가는 일상 속에서 예술작품을 만나고 즐거움을 느낄 수 있도록 공공 미술 버스정류장을 조성하게 됐다라며 앞으로도 지역 곳곳에 문화 예술이 흐르는 문화도시 강서구를 만들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에 대한 자세한 문의는 강서구청 문화체육과(02-2600-6804)로 하면 된다.

 

 

강서뉴스 이진일 기자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문진국
  2. 송훈
  3. 신낙형
  4. 김성태
  5. 송순효
  6. 구상찬
  7. 송영섭
  8. 한상숙
  9. 노현송
  10. 박성호
  11. 장준복
  12. 오현균
  13. 류찬열
  14. 이충숙
  15. 이상국
  16. 고성주
  17. 남상일
  18. 김동기
  19. 박경숙
  20. 한명철
  21. 오세훈
  22. 오신환
  23. 이수연
  24. 김현희
  25. 오연복
  26. 이경표
  27. 김윤탁
  28. 박국인
  29. 임명선
  30. 조용구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