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상공기업

강서구, 80억 원 규모 중기육성기금 지원

업체당 3억 원 이내, 연 0.8% 초저금리 적용

기사입력 2021-02-16 오전 8:12:31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강서구, 80억 원 규모 중기육성기금 지원

업체당 3억 원 이내, 0.8% 초저금리 적용

 

 

강서구(구청장 노현송)가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지원에 나섰다.

 

 

 

구는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올해 총 80억 원 규모의 중소기업육성기금 융자지원 사업을 펼친다. 특히 중소기업육성기금 대출 금리는 연 1.5%이지만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한시적으로 연 0.8%의 초저금리를 제공한다.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자금난을 해소하고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한 취지다. 올해 중소기업육성기금은 업체별로 3억 원(소상공인은 5천만 원)까지 지원 받을 수 있다.

 

지원 대상은 지역 내 공장등록을 한 중소기업, 본사가 강서구에 소재한 벤처기업 및 이노비즈, 지역 내 사업장을 두고 사업자등록을 한 소상공인으로, 신청일 기준 사업자등록을 한 지 1년 이상 되어야 하고 매출실적과 담보능력이 있어야 한다.

 

지원 조건은 시설자금, 운전자금, 기술개발자금으로 활용하는 것을 전제로, 1년 거치 4년 균등분할 상환이다. 신청은 자금 소진 시까지 가능하며 희망하는 기업과 소상공인은 강서구청 지역경제과를 방문하여 신청서와 함께 사업계획서, 사업자등록증 사본 등 관련 서류를 제출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강서구청 홈페이지-소식광장-공지/새소식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신청에 필요한 서식도 내려 받을 수 있다. 지원 대상 업체는 여신기관 신용 담보 여력 조회 결과에 따라 선정되며 선정될 경우 바로 융자지원을 받을 수 있다.

 

김강수 지역경제과장은 이번 융자지원이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의 자금난 해소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중소기업 지원정책을 발굴, 추진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구는 지난해 109개 업체를 대상으로 59억여 원의 중소기업육성기금을 지원했으며, 올해 상반기 분할원금 상환 시기를 한시적으로 유예하는 등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지원을 위해 노력한 바 있다. 이에 대한 자세한 문의는 강서구청 지역경제과(02-2600-6276)로 하면 된다.

 

 

강서뉴스 이진일 기자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류 자
  2. 한상숙
  3. 노현송
  4. 문진국
  5. 구상찬
  6. 신낙형
  7. 오세훈
  8. 김성태
  9. 권오륜
  10. 이경표
  11. 안길해
  12. 오현균
  13. 손기서
  14. 한명철
  15. 송영섭
  16. 송훈
  17. 이종숙
  18. 류찬열
  19. 이환호
  20. 이운희
  21. 이철희
  22. 김경애
  23. 백운기
  24. 김향라
  25. 김현희
  26. 문병인
  27. 조용구
  28. 이종수
  29. 소재진
  30. 지현경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