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강서뉴스

이대목동병원 개방형 실험실 구축사업단 출범

“개방형 실험실, 바이오 헬스산업 발전 전진기지 육성”

기사입력 2021-09-15 오후 5:42:24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이대목동병원 개방형 실험실 구축사업단 출범

개방형 실험실, 바이오 헬스산업 발전 전진기지 육성

 

 

이대목동병원(병원장 유재두) 내 개방형 실험실 구축사업단이 정식 출범했다. 14일 이대목동병원에서 열린 개방형 실험실 구축사업단 개소식에는 유경하 이화여자대학교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 유재두 이대목동병원장, 임수미 이대서울병원장 및 이형훈 보건복지부 보건산업정책국장, 김영옥 한국보건산업진흥원 기획이사 등이 참석했다.

 

 

 

 

이대목동병원은 지난 6월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이 주관하는 2021년 감염병 특화 개방형실험실 구축사업 주관기업으로 선정된 후, 정부 지원을 기반으로 시설을 확충하고 감염병 관련 창업 입주 기업을 모집했다.

 

이대목동병원 의학관 8층에 문을 연 개방형 실험실은 202.26(61) 규모로 화상회의 장비를 구축한 회의실, 오픈 세미나 공간, 참여기업 전용 사무공간, OL@E 카페 등으로 이뤄졌다. 하은희 감염병 특화 개방형실험실 구축사업단장은 독립된 전용 공간에 토론할 수 있는 공간을 최대로 확보해 공동 지성으로 감염병 특화 보건산업 우수기업을 일궈나가기에 최적의 공간이라고 소개했다.

 

공개 모집을 통해 입주한 기업은 ▲㈜엑솔런스바이오테크놀로지(엑소좀 기반 코로나19 백신 및 치료제를 개발) ▲㈜ 마이체크업(감염병 자가격리자 모니터링 플랫폼을 개발) 14개 업체이다.

 

이대목동병원은 입주 기업에 대해 감염병 관련 시험분석 전임상 시험설계, 임상의 컨설팅 참여 기업과의 임상 아이디어 고도화, 사업화 연계 협력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특히 이화의료원 내 임상 의사와 공동 연구를 추진, 정부 R&D 사업을 연계하는 것이 목표다.

 

유경하 이화의료원장은 특화된 감염병 제어 인프라를 기반으로 개방형 실험실 내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해 보건의료 우수기업을 발굴, 육성하고 임상 의료 현장의 중개연구, 교원창업을 실시해 바이오 헬스 산업 발전과 일자리 창출에 기여 하고자 한다라며 이화의료원이 보건의료 패러다임과 바이오헬스 산업의 변화를 주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강서뉴스 문향숙 기자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고성주
  2. 신낙형
  3. 박국인
  4. 노현송
  5. 김병희
  6. 김성태
  7. 권오륜
  8. 문진국
  9. 조종태
  10. 한상숙
  11. 김경호
  12. 이운희
  13. 지현경
  14. 이종숙
  15. 구상찬
  16. 송훈
  17. 송순효
  18. 원희룡
  19. 김동기
  20. 류 자
  21. 김광수
  22. 김동협
  23. 양원열
  24. 박진탁
  25. 강선영
  26. 임명선
  27. 류찬열
  28. 오현균
  29. 조만환
  30. 김경애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