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강서뉴스

겸재정선미술관 소장, 겸재정선 그림 보기 ‘추경산수’

“원경의 삼단구도로 이루어진 사의산수화”

기사입력 2021-10-03 오후 4:10:34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겸재정선미술관 소장, 겸재정선 그림 보기 추경산수

원경의 삼단구도로 이루어진 사의산수화

 

 

2718.7크기에 비단으로 담채한 이 작품은 근경과 간략하게 표현된 중경, 원경의 삼단구도로 이루어진 사의산수화이다. 근경에 솟은 나지막한 둔덕 위에는 여러 수종(樹種)의 나무들이 솟아있다. 푸르른 전나무와 붉게 물들어 가는 잎들이 달린 잡목들, 이파리가 이미 다 떨어진 활엽수 등이 가을이 깊어가는 즈음의 스산하고 황량한 경치임을 느끼게 한다.

 

 

 

 

흙언덕이 물가에 닿은 즈음에는 다리가 나타나고 있어서 비록 현재 이 그림에는 아무도 나타나지 않지만 이곳에 인적(人跡)이 있음을 전해주고 있다.

 

근경 위쪽으로는 너른 수면이 열려 있는데, 물결이 전혀 그려지지 않아 텅 빈 여백인 듯이 보인다. 강 건너편에 펼쳐진 토파 너머로는 몇 채의 인가가 울창한 잡목(雜木) 숲에 쌓여 있다. 많이 간략화 된 모습으로 표현된 중경 위쪽으로는 그윽한 연운(煙雲)이 펼쳐지고 있다. 그 위쪽으로 높게 솟은 먼 산줄기가 펼쳐지면서 화면에 웅장한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다.

 

근경의 둔덕처럼 둥글고 부드러운 형태를 가진 먼 산은 피마준도 아니고 부벽준도 아닌 독특한 준법을 구사하면서 표현하였고, 산등성이 먼 산 위쪽으로 상당한 규모의 여백을 두면서 화면에 서정적인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다.

 

 

강서뉴스 박국인 기자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신낙형
  2. 김용제
  3. 박국인
  4. 문진국
  5. 김성태
  6. 노현송
  7. 김철근
  8. 김병희
  9. 고성주
  10. 조종태
  11. 한명철
  12. 한상숙
  13. 이운희
  14. 지현경
  15. 권오륜
  16. 강미선
  17. 오세훈
  18. 강선영
  19. 최기웅
  20. 박진탁
  21. 송순효
  22. 김동기
  23. 안길해
  24. 김윤탁
  25. 백운기
  26. 허유권
  27. 김동협
  28. 김정미
  29. 김경애
  30. 이상국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