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강서뉴스

강서구, 대한민국 도시대상 장관상 수상

“지난해 특별상에 이어 2년 연속 수상 쾌거”

기사입력 2021-10-22 오전 8:36:54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강서구, 대한민국 도시대상 장관상 수상

지난해 특별상에 이어 2년 연속 수상 쾌거

 

 

강서구(구청장 노현송)‘2021 대한민국 도시대상에서 도시환경부문 최우수 지자체로 선정돼 국토교통부장관상을 수상했다. 이는 지난해 특별상에 이어 2년 연속 수상하는 쾌거다.

 

 

 

 

대한민국 도시대상은 전국 229개 지자체를 대상으로 지난 1년 동안 도시의 지속가능성과 생활 인프라 수준을 평가, 시민 삶의 질과 도시경쟁력 향상을 위해 노력한 도시에 수여하는 상이다. 평가는 도시사회·도시경제·도시환경·지원체계 등 4개 부문 72개 지표에 대해 서류 평가와 발표 평가가 진행됐으며, 강서구는 도시환경부문에서 전국 1위를 달성했다.

 

특히 공항동 도시재생활성화 사업 개화산 생태공원 조성 논습지 활용 논살림 프로젝트추진 보행자 안전개선 사업 및 자전거 도로정비 등의 사례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공항동 도시재생활성화 사업은 지역 균형 발전을 위해 그동안 각종 규제를 받아온 공항동 60-28 일대를 대상으로 한 사업이다.

 

구는 노후주택 집수리 주민 주도 도시재생 공모사업 취약계층 에너지 소비환경 개선 사업 도시재생 일러스트·사진 공모전 등 다양한 사업을 펼쳐 도시 환경을 개선했을 뿐만 아니라 주민 공동체 회복을 이끌어냈다는 점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또한 개화산 생태공원 조성 사업은 유실되는 자원을 활용해 도시환경 개선에 앞장선 사례로 평가받았다. 구는 개화산에 유출 지하수를 끌어들여 생물 서식처 등 산림의 기본 기능을 유지시키는 것은 물론 주민 휴식 공간으로 재탄생 시켜 환경과 주민 편의를 모두 살렸다.

 

이외에도 논살림 프로젝트는 서울 유일의 논습지를 활용해 논농사와 함께 논생물 모니터링과 교육 프로그램을 실시한 사업으로 지역 여건을 이용, 기후 변화에 적극적으로 대응했다는 점에서 긍정적인 평가를 받았다.

 

노현송 구청장은 앞으로도 지역의 균형 발전을 위해 지속적인 생활 인프라 확충, 사람 중심의 도시 정책을 추진해 나갈 것이라며 더욱 편리하고 쾌적한 도시, 구민의 자부심이 되는 도시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구는 지난해 대한민국 도시대상에서 자전거 이용 활성화사례 등으로 좋은 평가를 받아 특별상을 수상한 바 있다. 이에 대한 자세한 문의는 강서구 기획예산과(02-2600-6057)로 하면 된다.

 

 

강서뉴스 이진일 기자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신낙형
  2. 김용제
  3. 박국인
  4. 문진국
  5. 김성태
  6. 노현송
  7. 김철근
  8. 김병희
  9. 고성주
  10. 조종태
  11. 한명철
  12. 한상숙
  13. 이운희
  14. 지현경
  15. 권오륜
  16. 강미선
  17. 오세훈
  18. 강선영
  19. 최기웅
  20. 박진탁
  21. 송순효
  22. 김동기
  23. 안길해
  24. 김윤탁
  25. 백운기
  26. 허유권
  27. 김정미
  28. 김경애
  29. 이상국
  30. 김동협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