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상공기업

아동권리를 위한 축제의 장이 열린다!

강서구, 11월 15일부터 21일까지 아동권리주간 행사 개최

기사입력 2021-11-11 오후 9:38:57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아동권리를 위한 축제의 장이 열린다!

강서구, 11월 15일부터 21일까지 아동권리주간 행사 개최

 

 

강서구(구청장 노현송)는 아동권리주간을 맞아 오는 15일(월)부터 21일(일)까지 ‘아동의 목소리가 울려 퍼지는 강서’를 슬로건으로 다양한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아동권리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고 아동권리를 존중하는 문화를 확산시키기 위한 취지다.

 

 

 

구는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을 방지하고자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비대면, 온택트 프로그램을 중심으로 아동권리 행사들을 마련했다. 우선 오는 15일부터 구청 본관과 구립 가양, 등빛, 곰달래 도서관에 ‘아동권리 그림전’을 마련해 주민들이 지나며 쉽게 볼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그림전에는 앞서 ▲내가 생각하는 아동권리 ▲내가 좋아하는 놀이 또는 하고 싶은 놀이 ▲내가 생각하는 아동이 안전한 도시의 모습 등 세 가지 주제로 진행된 공모전을 통해 선정된 작품 총 34점이 전시돼 아이들이 갖고 있는 아동권리에 대한 생각을 함께 나누는 뜻깊은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온라인에서 즐길 수 있는 ‘아동권리 뮤지컬’ 공연과 SNS를 활용한 ‘아동권리 챌린지’도 진행된다.

 

‘아동권리 뮤지컬’은 아이들이 좋아하는 캐릭터를 활용, 재밌고 자연스럽게 아동 스스로의 권리를 알아가는 시간이 될 예정이다. 뮤지컬은 행사 기간 중 언제나 강서구청 유튜브 채널 i강서TV에 접속하면 시청할 수 있다. ‘아동권리 챌린지’는 유엔 아동권리 협약 중 널리 알리고 싶은 조항을 손글씨로 작성한 후 손글씨 사진을 개인 SNS에 게시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아동 및 주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게시물에는 #강서구아동권리챌린지 해시태그를 반드시 달아야 한다. 참여자 가운데 추첨을 통해 선정된 10명에게는 1인당 1만 원 상당의 문화상품권이 지급된다. 이와 함께 오는 17일과 19일에는 온라인 플랫폼 ZOOM을 활용한 아동학대 예방교육이 진행된다.

 

 

 

17일에는 구청 직원들을 대상으로 아동학대 예방교육이 진행되며, 19일에는 아동을 둔 부모와 일반 주민들을 대상으로 작가와의 대화를 통한 아동학대 예방교육이 실시된다. 19일 강의는 오후 2시부터 4시까지 진행된다. 참여를 희망하는 주민은 구청 홈페이지 등에 게시된 교육 홍보물의 QR코드를 통해 사전 신청해야 하며, 선착순으로 300명을 모집한다.

 

구는 이번 아동권리주간 행사를 통해 아동·청소년은 물론 지역주민 모두가 아동권리의 중요성을 인식하는 의미 있는 계기가 되길 기대하고 있다.

 

노현송 구청장은 “아동의 권리에 관한 인식 개선을 통해 아동이 존중받고 행복한 도시를 만들고자 이번 아동권리주간 행사를 개최하게 됐다”라며“앞으로도 아이들의 눈높이에서 아이들이 살기 좋은 강서구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에 대한 자세한 문의는 강서구 아동청소년과(☎02-2600-1103)로 하면 된다.

 

 

강서뉴스 이진일 기자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고성주
  2. 노현송
  3. 한상숙
  4. 신낙형
  5. 문진국
  6. 김성태
  7. 권오륜
  8. 박국인
  9. 김병희
  10. 김철근
  11. 구성율
  12. 김용재
  13. 구상찬
  14. 지현경
  15. 한명철
  16. 김용제
  17. 이종숙
  18. 송훈
  19. 김동기
  20. 강선영
  21. 김현희
  22. 송순효
  23. 류찬열
  24. 임명선
  25. 조용구
  26. 김윤탁
  27. 원희룡
  28. 이수연
  29. 소재진
  30. 조만환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