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강서뉴스

이대서울병원, 로봇 단일공 대장수술 100례 달성

이대서울병원, 로봇 단일공 대장수술 100례 달성

기사입력 2022-07-21 오후 6:05:07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이대서울병원, 로봇 단일공 대장수술 100례 달성

“2019년 국내 최초 도입 후 34개월 만에 도달

 

 

국내 최초로 로봇 단일공 대장수술을 시작한 이대서울병원(병원장 임수미)34개월 만에 수술 건수 100례를 달성했다고 22일 밝혔다. 수술 건수 100례 달성은 삼성서울병원, 경북대병원, 서울아산병원에 이어 국내 네 번째이다.

 

 

▲ 노경태 교수

 

 

로봇 단일공 대장수술은 배꼽절개 후 하나의 구멍을 통해 로봇 팔이 진입해 대장암, 염증성 대장질환, 복강·골반강 내 종양 제거수술 등을 시행하는 수술법이다. 통증이 적고 회복이 빠르며 상처 부위가 최소화되기에 미용적 측면에서도 만족도가 높아 기존 개복, 복강경 수술을 대체할 수술로 각광받고 있다.

 

지난 20193, 이대서울병원 대장항문외과 노경태 교수는 다수의 복강경 수술 및 로봇 수술 경험을 바탕으로 다빈치SP 단일공 로봇수술 시스템을 대장-직장 수술에 접목했다.

 

이후 201911, 로봇 단일공 대장수술 성과를 SCI급 국제 학술지에 발표했으며, 20224월 학술지 'Journal of Minimally invasive Surgery'에서 '로봇 단일공 수술 플랫폼을 이용한 우측대장절제술과 확대 임파선 곽청술 (Robotic single-incision right hemicolectomy with extended lymphadenectomy using the da Vinci SP Surgical Platform)'제목의 논문으로 우수논문상을 수상했다.

 

노 교수는 다빈치 SP 단일공 로봇수술 적응증을 대장암뿐만 아니라 대장게실증 등 양성질환으로까지 확대해 수술하는 등 수술영역을 넓히고 있다.

 

노 교수는 이대서울병원 대장항문외과는 국내 최초로 로봇 단일공 수술을 대장질환 수술에 도입, 플랫폼 구축해 현재 다양한 복강 내 질환을 단일공 로봇수술로 시행하며 많은 경험과 기술을 축적했다라며 로봇수술이 환자치료에 최상의 결과를 내고 있는 만큼 향후 보험급여화를 통해 더 많은 환자들이 로봇수술을 통해 건강을 회복할 수 있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강서뉴스 문향숙 기자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류 자
  2. 한상숙
  3. 이기재
  4. 소재진
  5. 김태우
  6. 김용제
  7. 박국인
  8. 김광수
  9. 권오륜
  10. 강미선
  11. 김성태
  12. 문진국
  13. 백운기
  14. 강미석
  15. 장세일
  16. 구성율
  17. 신낙형
  18. 박경숙
  19. 김동기
  20. 송훈
  21. 안길해
  22. 장준복
  23. 정연석
  24. 지현경
  25. 임명선
  26. 임복순
  27. 이상국
  28. 조만환
  29. 김환수
  30. 강인식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