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강서뉴스

“현장에 답이 있다”

김태우 강서구청장, 소상공인 현장 목소리 청취

기사입력 2022-09-02 오후 3:52:38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현장에 답이 있다

김태우 강서구청장, 소상공인 현장 목소리 청취

 

 

소상공인이 살아야 지역경제가 사는거죠. 다양한 문화행사를 통해 지역경제를 활성화 시켜 활력 넘치는 강서구를 만들겠습니다

 

 

 

 

91() 오후 8시 마곡 문화의 거리에서 열린 버스킹(거리 공연)이 끝난 후 김태우 강서구청장과 지역 상인들이 잔디밭에 모였다. 김태우 강서구청장이 직접 지역 소상공인을 만나 애로사항을 듣기 위해 즉석 간담회를 열었기 때문이다.

 

소상공인 곁으로 한 걸음 더 다가가 현장의 목소리를 경청하고 지역경제 활성화 방안을 찾겠다는 김 구청장의 강력한 의지가 반영됐다. 이날 간담회는 잔디밭에 앉아 편안한 분위기 속에서 진행됐다. 지역 상인이 물으면 김 구청장이 즉석에서 답변했다.

 

카페를 운영하고 있는 한 상인이 매출이 예전같지 않다며 오늘 버스킹처럼 다양한 행사가 자주 있으면 좋겠다고 말하자 김 구청장은 문화와 예술이 지역경제에 미치는 영향이 크다라며 문화예술을 통해 그 일대가 활성화되면 지역경제도 함께 살아날 것이라며 다양한 문화행사를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라고 약속했다.

 

또한 지난달 25일부터 4차례에 걸쳐 기획했던 버스킹을 확대해 구민들이 멀리 가지 않고도 우리 동네에서 문화생활을 누릴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시원하게 답했다.

 

한 상인이 마곡 문화의 거리로 통하는 횡단보도 신설에 대해 건의하자 신호체계, 차량 통행량 등 살펴볼 사안이 많고 구에서 결정할 사안은 아니지만 구민의 이동편의를 위해 필요한 부분이 있다면 유관기관과 협의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김 구청장은 마곡지구에 입주한 기업과 연계해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강구하고 있다라며 구의 핵심 5대 공약 중 하나인 문화와 예술이 넘치는 강서를 만들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강서구는 변화로 만드는 미래, 구민과 도약하는 강서를 슬로건으로 원도심이 살아나는 고품격 균형도시 아이 키우기 좋은 강서 사회적 약자와의 동행 문화와 예술이 넘치는 강서 자연과 공존하는 안전환경도시 등 5대 핵심공약을 추진하고 있다.

 

 

강서뉴스 신낙형 기자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류 자
  2. 박국인
  3. 홍재숙
  4. 김광수
  5. 강미선
  6. 한상숙
  7. 강미석
  8. 손기서
  9. 장청기
  10. 이기재
  11. 장준복
  12. 김태우
  13. 백운기
  14. 문진국
  15. 신낙형
  16. 하선용
  17. 김용제
  18. 권오륜
  19. 소재진
  20. 구성율
  21. 김성태
  22. 안길해
  23. 김동기
  24. 김현진
  25. 김용연
  26. 이수연
  27. 김용재
  28. 양점동
  29. 임명선
  30. 정장훈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