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강서뉴스

1인 가구 전월세 계약… 강서구는 전문가가 돕는다!

강서구, 1인 가구 전월세 안심계약 도움서비스 시행

기사입력 2022-09-23 오전 7:22:22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1인 가구 전월세 계약강서구는 전문가가 돕는다!

강서구, 1인 가구 전월세 안심계약 도움서비스 시행

 

 

강서구(구청장 김태우)는 부동산 계약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1인 가구를 위해 ‘1인 가구 전월세 안심 계약 도움 서비스를 시행한다. 지난해 서울시 실태조사에 따르면 서울시 1인 가구 중 69.4%가 전월세로 거주하고, 20~30대 청년의 경우 93.1%가 전월세로 거주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강서구는 전세가격이 매매가격과 비슷하거나 웃도는 이른바 깡통전세의 위험이 서울시 자치구 중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나 전월세 계약에 있어 더욱 주의가 요구된다. 이에 구는 독립생활을 준비하는 사회초년생이나 부동산 정보에 취약한 어르신 등 1인가구가 전문가의 도움을 받아 불편, 불안 없이 주거를 마련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이번 안심 계약 도움 서비스를 마련했다.

 

이를 위해 구는 지난 14일 한국공인중개사협회 서울남부지부 강서구지회의 추천을 받아 강서구 지역 여건을 잘 알고 있는 공인중개사 5명을 주거 안심 매너저로 위촉했다. 주거 안심 매니저는 대면 또는 비대면 상담을 통해 전월세 안심계약 상담서비스 주거지 탐색지원 집보기 동행 서비스 주거지원 정책 안내 등 4대 도움 서비스를 제공한다.

 

특히 전월세 계약에 필요한 등기부등본 점검, 건축물대장 확인부터 인근 전월세 시세와 주변 환경에 대해서도 하나하나 챙기며 친절하게 안내할 예정이다. 강서구에 거주하거나 거주 예정인 1인 가구면 연령에 관계없이 누구나 무료로 이용할 수 있으며, 서울 1인 가구 포털(1in.seoul.go.kr) 또는 전화로 신청하면 된다.

 

상담은 매주 월요일과 목요일 오후 130분부터 530분까지 강서구청 1층 부동산정보과에 마련된 상담창구에서 이뤄진다.

 

김 구청장은 최근 깡통전세로 인해 잘못된 전월세 계약을 체결할 경우 평생 모은 재산을 한순간에 잃을 수 있다라며 앞으로도 1인 가구의 안정적인 주거 정착을 위한 대책을 마련해 나가며, 항상 강서구민의 입장에 서서 구민의 소중한 재산을 지켜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에 대한 자세한 문의는 강서구청 가족정책과(02-2600-6765)로 하면 된다.

 

 

강서뉴스 신낙형 기자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류 자
  2. 박국인
  3. 홍재숙
  4. 김광수
  5. 강미선
  6. 한상숙
  7. 강미석
  8. 손기서
  9. 장청기
  10. 이기재
  11. 장준복
  12. 김태우
  13. 백운기
  14. 문진국
  15. 신낙형
  16. 하선용
  17. 김용제
  18. 권오륜
  19. 소재진
  20. 구성율
  21. 김성태
  22. 안길해
  23. 김동기
  24. 김현진
  25. 김용연
  26. 김용재
  27. 이수연
  28. 양점동
  29. 임명선
  30. 정장훈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