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강서뉴스

양천구, 겨울 강풍대비 첨탑 안전점검

“주변 위험시설물 유무 등 집중 점검”

기사입력 2022-11-04 오전 9:15:37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양천구, 겨울 강풍대비 첨탑 안전점검

주변 위험시설물 유무 등 집중 점검

 

 

양천구(구청장 이기재)는 강풍이 잦은 겨울철을 맞아 추락, 케이블 꼬임이 발생하기 쉬운 관내 첨탑과 공중케이블에 대한 점검 및 정비를 통해 쾌적한 도시미관 확보와 더불어 안심하고 다닐 수 있는 보행환경 조성에 나선다.

 

 

 

 

먼저 구는 11월 말까지 관내 첨탑 57개소를 대상으로 외부전문가와 함께 민관합동점검을 실시한다. 좁고 높은 구조물의 특성상 강풍에 취약한 첨탑은 건물 옥상에 설치돼 접근, 관리가 어려워 안전 사각지대에 속하기 쉽다.

 

이에 구는 이번 안전점검을 통해 첨탑 기울어짐 접합부위 손상 여부 기초 상태 외부 판재, 마감재 부착 상태 등을 꼼꼼히 살피며 추락, 전도 등의 사고를 예방하고자 한다. 또한, 주위에 설치된 전기배선을 비롯해 사고 발생 시 2차 피해로 이어질 수 있는 위험시설물도 중점 확인하고, 주의가 필요한 첨탑은 소유자, 교회 관계자에게 보수, 보강사항을 안내하며 철저한 안전관리를 요청할 계획이다. 접근이 불가능한 첨탑은 고소작업차를 활용해 점검을 실시한다.

 

 

 

 

앞서, 구는 지난해 10월 첨탑이 있는 교회 155개소를 대상으로 안전점검을 진행한 바 있다. 올해는 작년 점검 대상 중 지속적인 관리가 필요한 첨탑과 출입구 등이 존재하지 않아 접근이 어려운 첨탑 등이 포함됐다.

 

아울러 구는 목동중앙남·북로, 신영시장 등 6개 권역을 대상으로 전신주, 건물 등에 복잡하게 얽혀있는 공중케이블의 정비사업도 진행 중이다. 구는 매년 실태조사를 통해 우선정비구역을 선정하고 늘어지거나 뭉쳐진 방송, 통신선 정비 , 사선 철거 난립된 인입선 정리 과도하게 설치된 방송, 통신 설비 등의 정비를 통해 보행길 안전 확보에 주력하고 있다.

 

 

 

 

이기재 양천구청장은 이번 첨탑 안전점검과 공중케이블 정비사업을 통해 체계적인 안전관리로 사고를 예방함으로써 구민 모두가 안심하고 살 수 있는 안전도시 양천구가 될 수 있도록 전력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강서뉴스 신낙형 기자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김태우
  2. 손기서
  3. 한상숙
  4. 장청기
  5. 박경숙
  6. 홍재숙
  7. 신낙형
  8. 김성태
  9. 지현경
  10. 김광수
  11. 송훈
  12. 류 자
  13. 하선용
  14. 고성주
  15. 이종숙
  16. 문진국
  17. 강미석
  18. 이철희
  19. 강미선
  20. 구성율
  21. 김용제
  22. 허유권
  23. 이기재
  24. 이상국
  25. 김승호
  26. 장준복
  27. 한명철
  28. 소재진
  29. 김진호
  30. 김병희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