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강서뉴스

“보행길 안전사고 예방”

양천구, 주인 없는 간판 61건 정비

기사입력 2022-11-08 오전 9:39:16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보행길 안전사고 예방

양천구, 주인 없는 간판 61건 정비

 

 

양천구(구청장 이기재)는 도시미관 개선과 더불어 안전한 보행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지난 5월부터 10월까지 주인 없이 방치된 노후, 위험 간판 정비사업을 실시하고 61건의 방치간판을 철거했다.

 

 

 

 

구는 지난 2019년 간판 정비사업을 시작해 116개의 정비 실적을 달성했으며, 2020년에는 22, 지난해에는 46개의 간판을 정리한 바 있다.

 

정비 대상은 사업장 폐업이나 이전, 업종 변경 후 방치돼 관리되지 않거나 낡고 훼손이 심한 간판이다.

 

 

 

 

구는 점검반을 구성하고 건물주, 상가관리자가 제출한 옥외광고물 정비요청서를 토대로 관내 폐업한 업소의 간판 현황조사를 실시해 벽면이용간판 23돌출간판 16지주이용간판 12창문이용간판 10 10월까지 총 61건의 방치간판을 철거했다.

 

 

 

 

이기재 양천구청장은 앞으로도 주인 없이 방치된 노후간판 정비를 지속해서 추진해 안전사고 위험요인을 사전에 제거함으로써 구민 모두가 안심하고 살 수 있는 양천구를 만들어 가겠다라고 말했다.

 

 

강서뉴스 신낙형 기자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김태우
  2. 손기서
  3. 한상숙
  4. 박경숙
  5. 장청기
  6. 홍재숙
  7. 신낙형
  8. 지현경
  9. 김광수
  10. 김성태
  11. 송훈
  12. 류 자
  13. 하선용
  14. 구성율
  15. 이종숙
  16. 고성주
  17. 강미선
  18. 이철희
  19. 문진국
  20. 강미석
  21. 이상국
  22. 김승호
  23. 허유권
  24. 김용제
  25. 이기재
  26. 장준복
  27. 한명철
  28. 소재진
  29. 김진호
  30. 김병희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