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강서뉴스

양천구, 만 1세 이하 양육가정에

“‘부모급여’ 신설…월 최대 70만 원”

기사입력 2023-01-18 오전 8:11:05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양천구, 1세 이하 양육가정에

“‘부모급여신설월 최대 70만 원

 

 

양천구(구청장 이기재)는 양육의 경제적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이달부터 부모급여를 신설하고, 돌봄이 집중적으로 필요한 만 1세 이하의 자녀를 둔 가정에 부모급여를 지급한다고 밝혔다.

 

 

 

구에 따르면 매월 25일 만 0세 아동을 키우는 가정에 70만 원, 1세 아동에게는 월 35만 원을 지급한다. 내년부터는 지원 금액이 확대돼 0아동은 월 100만 원, 1세 아동은 월 50만 원을 받게 된다.

어린이집을 이용하는 가정은 만 0세와 만 1세 각각 514천 원의 보육료 바우처를 지급받을 수 있다. 다만, 어린이집에 다니는 만 0세 아동의 경우는 부모급여 지원액(70만 원)이 바우처 금액보다 많아 그 차액인 186천 원이 매월 25일 신청계좌로 입금된다.

 

부모급여는 2022년 이후 출생아부터 적용되며, ‘영아수당을 확대 개편한 제도이므로 기존에 영아수당(현금 월 30만원 또는 보육료)을 받고 있었다면 별도의 신청 절차 없이 수령할 수 있다.

 

 

 

부모급여는 아동의 출생일을 포함한 60일 이내에 신청해야 한다. 생후 60일 이내에 신청할 경우 출생일이 속한 달부터 소급해 지원되지만, 생후 60일이 지난 후 신청하면 신청일이 속한 달부터 지급됨에 유의해야 한다.

 

부모급여 신청은 아동의 주민등록상 주소지 동 주민센터로 방문하거나, ‘복지로또는 정부24’ 누리집(홈페이지)을 통해 온라인으로 신청할 수 있다.

 

이기재 양천구청장은 부모급여가 가정의 양육환경 개선 및 경제적 부담 완화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길 바란다라면서 앞으로도 양천의 모든 아이들이 행복하고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해 가겠다라고 말했다.

 

 

강서뉴스 신낙형 기자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류 자
  2. 장준복
  3. 김진호
  4. 김태우
  5. 한상숙
  6. 김성태
  7. 송훈
  8. 박경숙
  9. 문진국
  10. 신낙형
  11. 손기서
  12. 김병희
  13. 허유권
  14. 강미석
  15. 소재진
  16. 이상국
  17. 이철희
  18. 홍재숙
  19. 이기재
  20. 김광수
  21. 김윤탁
  22. 박헌숙
  23. 하선용
  24. 김용제
  25. 구성율
  26. 이수연
  27. 이종숙
  28. 장세일
  29. 조만환
  30. 권오륜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