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서울뉴스

국내 최초 시각 장애 유아특수학교 ‘서울효정학교’ 개교식!

‘편견을 넘어 희망으로’ 캠페인 선포식 가져

기사입력 2017-11-02 오전 11:53:37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국내 최초 시각 장애 유아특수학교 서울효정학교개교식!

편견을 넘어 희망으로캠페인 선포식 가져

 

 

서울효정학교는(교장 황경선) ()서울마주협회(회장 강석대),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윤영석, 이하 서울 사랑의 열매)지난 111() 오전 11, 국내 최초 시각 장애 유아특수학교인 서울효정학교개교식을 진행하였다.

 

 

 

 

서울에서 15년 만에 문을 연 특수학교인 서울효정학교는 지난 9월 초 완공돼 입학식을 마쳤고, 두 달여의 적응 기간을 거쳐 이날 교육관계자 및 기부자들 그리고 김보성 서울 사랑의 열매 홍보대사와 함께 캠페인 선포식을 하고, 시각장애인에 대한 의리를 선언했다.

 

개교행사에는 한빛 재단 김양수 이사장과 효정 학교 교직원을 비롯해 그동안 학교 건립을 물심양면으로 후원해온 서울마주협회 강석대 회장과 기부 마주 대표로 이수홍 마주가 참석했으며, 카길애그리퓨리나, 신세대테크 이한준 대표, 고대경제인회 전병일 봉사단장, 아주그룹 문규영 회장 등 기부자들이 참석했으며, 서울 사랑의 열매를 대표해 홍보대사 김보성 씨가 자리를 함께해 학교의 새로운 출발을 한마음으로 축하했다. 또한, 성북·강북교육지원청 안성철 교육장, 서울시교육청 특수교육담당 김정선 장학관, 오승근 장학사 등 교육관계자들과 박겸수 강북구청장, 강북구의회 김도연 구의원 및 지역주민들도 함께해 의미를 더했다.

 

 

 

 

또한, 서울마주협회 소속 마주(馬主)들의 후원 속에 이루어지는 이번 캠페인은 장애인에 대한 사회적 편견을 극복하기 위한 기금조성 마련을 위한 것으로써, 장애인에 대한 인식개선을 위한 편견을 넘어 희망으로라는 타이틀로 진행된다.

 

이날 효정학교 개교식 후 편견을 넘어 희망으로캠페인을 선포한 서울마주협회 강석대 회장은 캠페인 선포를 통해 장애인들도 평등하게 교육받을 권리와 존중받을 권리가 있으며, 우리는 그 권리를 반드시 지켜주어야 한다.”, “그동안 특수학교 건립을 위해 애써온 만큼 앞으로도 우리 마주들은 장애인들이 편견을 극복하고 새로운 희망으로 나아갈 수 있도록 마주로서의 노블레스 오블리주를 실천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김보성 서울 사랑의 열매 홍보대사는 자신도 한쪽 눈에 약간의 장애가 있지만, 자신감을 잃지 않고 꿋꿋하게 살아가고 있다면서, “세상의 벽이 너무 높고 험난하지만 절망하지 않고 이겨내려는 의지가 중요한 것 같다, “장애인에 대한 의리를 함께 지켜나가자!”, 의리남답게 의리! 의리!”를 외쳐 분위기를 북돋웠다.

 

한편, 서울마주협회 홍보팀에 따르면 우승 상금의 일부를 애마의 이름으로 기부하는 마주들의 기부전통에 따라 서울마주협회와 서울 사랑의 열매는 지난 2009년부터 동물명의 기부 프로젝트를 통해 시각 장애인 후원, 발달장애인 후원, 장애인 국가대표 선수 등을 후원해왔으며, 프로젝트 10주년을 맞아 기부 활동을 더욱 강화해나가고자 이번 캠페인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편견을 넘어 희망으로캠페인은 서울마주협회와 소속 마주들의 후원금 조성과 함께 서울 사랑의 열매가 배분을 맡게 되며, 렛츠런재단이 매칭펀드로 힘을 보탤 예정이다.

 

 

강서뉴스 신낙형 기자

 

 

 

 

최근기사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박국인
  2. 김성태
  3. 백운기
  4. 김용호
  5. 강유지
  6. 이종수
  7. 김윤탁
  8. 김성미
  9. 조윤순
  10. 조종태
  11. 김광수
  12. 고성주
  13. 한정애
  14. 이혜영
  15. 문진국
  16. 진해주
  17. 박일
  18. 소재진
  19. 권오륜
  20. 장청기
  21. 남상일
  22. 김향라
  23. 유영
  24. 조만환
  25. 강미영(1)
  26. 최연근
  27. 신희선
  28. 박용태
  29. 조남국
  30. 김응권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