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강서뉴스

강서구, ‘강서문예회관’ 건립

화곡동 지역, 문화예술 핵심공간으로 변신한다

기사입력 2017-12-06 오후 3:27:18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강서구, ‘강서문예회관건립

화곡동 지역, 문화예술 핵심공간으로 변신한다

 

 

강서구(구청장 노현송)가 가로공원로 문화의 거리에 강서문예회관을 건립한다. 구는 현재 사용하고 있는 강서문화센터가 시설이 노후하고 공간이 협소해 문화시설의 기능을 다 하지 못하고 있어, 화곡동 지역의 문화예술 수요를 수용하기 위해 강서문예회관을 건립한다고 밝혔다.

 

▲ 조감도

 

 

이와 함께 문예회관과 가로공원로 문화의 거리 연계방안에 대한 학술 연구용역도 추진하여 이 지역을 문화예술 핵심공간으로 조성할 계획이다. 이번에 건립하는 강서문예회관은 지하 3/지하 5층에 연면적 5,500규모로 1층은 로비와 갤러리로 사용되며, 2층은 문화강좌 및 교육 등이 이루어지는 다목적공간이, 3~4층에는 230석을 갖춘 중규모 공연장이 설치된다.

 

특히, 공연장은 콘서트, 연주회, 음악회, 연극공연 등 다양하고 수준 높은 문화 공연 관람이 가능하도록 최신의 음향, 무대, 조명장치를 갖춘 최고수준의 공연장으로 꾸며진다.

 

전시실은 평소에는 작품전시실로 사용되고 전시가 없을 때는 주민들이 편하게 사용할 수 있는 다목적 공간으로 이용이 가능한 가변형 갤러리 시설로 꾸며질 예정이다. 강서문예회관은 내년에 착공해 2020년 완공 예정으로, 문화의 거리 연계방안 학술연구용역을 통해 지역 문화 핵심공간으로 조성될 것으로 기대된다.

 

노현송 강서구청장은 강서문예회관 건립을 통해 화곡동 주민들이 다양한 문화공연 및 행사를 즐길 수 있게 되었다라며 기존 문화의 거리와 연계하여 지역 문화 발전을 위한 핵심공간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문의는 강서구청 문화체육과(2600-6071)로 하면 된다.

 

 

강서뉴스 신낙형 기자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고성주
  2. 문진국
  3. 신낙형
  4. 이철희
  5. 한정애
  6. 신창욱
  7. 김향라
  8. 김광수
  9. 강선영
  10. 류민지
  11. 박국인
  12. 노현송
  13. 류 자
  14. 권오륜
  15. 김성태
  16. 송훈
  17. 조종태
  18. 김병로
  19. 조만환
  20. 소재진
  21. 김용호
  22. 전은령
  23. 박일
  24. 강미영(1)
  25. 백운기
  26. 장청기
  27. 김응권
  28. 김윤탁
  29. 탁수명
  30. 이계향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