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강서뉴스

전통시장 파수꾼으로 대형화재 예방한다

강서구 IoT 기반 자동화재속보기 설치 완료

기사입력 2018-01-26 오전 8:43:39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전통시장 파수꾼으로 대형화재 예방한다

강서구 IoT 기반 자동화재속보기 설치 완료

 

전통시장 대형화재를 막기 위해 사물인터넷(IoT) 기술이 적용된다. 강서구(구청장 노현송)는 지역 내 전통시장 6곳에 사물인터넷(IoT) 기술이 적용된 자동화재속보기를 설치하고 운영에 들어간다고 26일 밝혔다.

최근 발생한 의정부 제일시장 화재와 서울 청량리시장 화재는 총 46천만 원의 재산 피해를 내고 진화됐다. 조기 진화를 했더라면 재산 피해를 최소한으로 줄일 수 있었다.

 

 

이에 따라 구는 전통시장 대형화재에 대응하기 위해 방신전통시장 화곡중앙골목시장 화곡본동시장 남부화곡시장 등마루시장 대원시장 등 6곳의 전통시장에 자동화재속보기를 설치를 마치고 시험가동을 준비하고 있다. 사물인터넷(IoT) 기반의 자동화재속보기는 화재 발생 시 시장 곳곳에 설치된 화재탐지기에서 화재감지 신호를 받아 소방서와 시장 관계자들에게 화재 발생 위치를 음성과 문자로 통보한다.

구는 야간과 새벽 시간 등 사람이 없는 취약시간에 발생한 화재를 자동으로 감지하여 신고하기 때문에 골든타임을 놓치지 않고 신속한 대응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와 함께 구는 다음 달 14일까지 동절기 화재예방을 위한 전통시장 안전 점검을 한다.

지역 내 6개 골목형 시장을 대상으로 진행되는 이번 안전점검은, 점포별 전기시설을 전수조사하여 전기누전과 가스유출 여부를 점검한다. 점검 중 긴급히 조치가 필요한 점포에 대해서는 현장에서 조치하고 문제가 발견된 점포는 시장 상인회에 통보하여 사후조치 결과를 확인한다.

3월에는 기름 화재전용 소화기를 배치할 계획이다. 6개 골목형 시장 70개 장소에 배치되며 일반 소화기로 진화하기 어려운 유류 화재의 초기진압에 사용된다.

구 관계자는 최근 들어 전통시장 화재가 많이 발생하고 있다라며 우리 구에서는 큰 피해가 없도록 화재 대비 시설을 늘리고 안전점검을 진행하여 지역 주민들과 상인들이 안전하게 시장을 이용할 수 있도록 준비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하여 기타 자세한 사항은 일자리경제과(2600-5926)로 하면 된다.

 

강서뉴스 신수용 기자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김광수
  2. 박국인
  3. 백운기
  4. 지현경
  5. 신낙형
  6. 노현송
  7. 류 자
  8. 이종수
  9. 강미석
  10. 진해주
  11. 조종태
  12. 김성미
  13. 고성주
  14. 송훈
  15. 소재진
  16. 박일
  17. 강유지
  18. 문진국
  19. 김용호
  20. 장청기
  21. 조만환
  22. 권오륜
  23. 남상일
  24. 홍석영
  25. 김윤탁
  26. 조윤순
  27. 임명선
  28. 강미영(1)
  29. 전은령
  30. 장준복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