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강서뉴스

2,556번의 사랑을 전하다

강서구, ‘2018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 사업’ 성과보고회 개최

기사입력 2018-04-17 오전 6:36:33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2,556번의 사랑을 전하다

강서구, ‘2018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 사업성과보고회 개최

 

 

강서구는 413() ‘2018년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 사업성과보고회를 개최했다. 구는 지난 겨울 지역사회와 함께한 석 달 간의 따뜻한 여정을 마무리하고 보다 효과적인 내년도 사업 준비를 위해 성과보고회를 개최했다.

 

 

 

 

올해 집계 결과 현금 116백만 원, 현물 1857백만 원으로 모두 합해 2914백만 원의 성금을 모금했다. 기부 유형을 분석한 결과 총 2,556건의 기부 중 마곡지구 내 기업 입주 등으로 기업 및 기관의 기부가 증가해 63%(187천만 원)로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했다.

 

두 번째로 단체기부가 19%(57천만 원)이고 뒤를 이어 기타 기부 9%(27천만 원), 개인기부 8%(24천만 원) 순이다. 특히, 어려운 경제 상황에도 불구하고 현금 모금액이 늘어난 가운데 지난해에 이어 서울시 자치구 중 두 번째로 많은 모금이 이뤄져, 지역 내 기부문화가 성공적으로 자리 잡았다는 평가다.

 

구는 동별 이웃사랑 거리 캠페인등 동 희망드림단이 주축이 되어 유동인구가 많은 지하철역, 시장 등을 공략해 많은 주민의 기부 참여를 이끌어 냈다. 또한, 올해 자치구 중 처음으로 행복 나눔 온도탑 제막식을 열고, 발산역 만남의 광장에 대형 온도탑을 새롭게 설치하는 등 다양한 홍보 활동이 기부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됐다.

 

이와 함께 어린이집 원아 4,500여 명이 작은 고사리 손으로 모은 성금 3,500여 만 원을 선뜻 내놓은 사랑의 저금통 나누기행사도 나눔의 의미를 다시 생각해 보는 소중한 시간이었다. 이 밖에도 특별모금방송, 행복 나눔 포토존 및 사랑의 메시지 나누기 등 다채로운 기부행사를 준비해 지역사회에 기부를 이어갔다.

 

지역사회와 주민들의 사랑으로 모아진 소중한 성금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지역 내 어려운 취약계층을 위한 생활비, 의료비 등 지원에 쓰일 예정이다.

 

정영익 복지정책과장은 어려운 경제 상황에도 불구하고 지역사회와 주민들의 기부참여가 높아 놀랐다라며 내년에는 더욱 다양한 사업들을 준비해 어려운 이웃들에게 사랑을 전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구는 기부 참여자에게 서한문을 보내 감사를 전달하는 한편, 성금에 대한 활용결과를 안내해 지속적인 기부가 이뤄지도록 기부자 관리에도 세심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강서구청 복지정책과(2600-6534)로 문의하면 된다.

 

 

강서뉴스 신수용 기자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류 자
  2. 김광수
  3. 신낙형
  4. 조용구
  5. 노현송
  6. 박국인
  7. 지현경
  8. 문진국
  9. 백운기
  10. 진해주
  11. 장청기
  12. 고성주
  13. 김용호
  14. 김성미
  15. 김윤탁
  16. 이종수
  17. 홍석영
  18. 남상일
  19. 조만환
  20. 조종태
  21. 김향라
  22. 임명선
  23. 장준복
  24. 박일
  25. 조남국
  26. 박경숙
  27. 이혜영
  28. 최연근
  29. 신희선
  30. 권오륜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