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강서뉴스

좋은 숙박시설, SNS로 알린다

강서구, ‘2018년 공중위생서비스 평가’ 나서

기사입력 2018-06-17 오후 8:39:42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좋은 숙박시설, SNS로 알린다

강서구, ‘2018년 공중위생서비스 평가나서

 

 

강서구(구청장 노현송)가 숙박, 목욕, 세탁 등 공중위생업소의 위생 수준 향상에 나섰다. 구는 공중위생서비스의 질을 높이기 위해 지역 내 업소를 직접 방문해 평가하는 ‘2018년 공중위생서비스 평가를 추진한다고 18일 밝혔다.

 

 

 

 

구는 그동안 공중위생업소를 평가하고 결과에 따라 등급을 백색(80점 미만), 황색(80점 이상~90점 미만), 녹색(90점 이상)으로 부여했다. 하지만 등급 분류만으로 서비스 개선에 대한 효과가 부족하다고 판단해 이번 평가부터 최우수등급 업소는 SNS를 통해 공개할 계획이다.

 

이달부터 연말까지 지역 내 숙박업, 목욕장업, 세탁업소 등 471개소를 대상으로 해당 업소를 일일이 방문해 평가 활동을 펼친다. 평가항목은 관계 법령에 의해 반드시 지켜야 하는 법적 사항과 위생서비스 향상을 위해 필요한 시설환경, 고객 안전성 등 권장 사항 등 2개 영역이며, 업종별 평가항목을 별도로 마련해 평가를 진행한다.

 

이에 따라 숙박업은 소화기 비치 여부, 물품 및 먹는 물 관리 등 총 31개 항목, 목욕장업은 조명상태, 미끄럼방지 등 총 42개 항목, 세탁업은 세탁물 인수증 교부 등 총 30개 항목에 대해 꼼꼼하게 살필 계획이다.

 

구는 연말까지 평가를 마친 후 총점이 90점 이상인 최우수업소를 대상으로 녹색 등급을 부여하는 한편, 내년 초 부서 SNS를 통해 업소명, 소재지 , 연락처 등 업소에 대한 기본 정보를 주민들에게 알릴 예정이다. , 총점이 90점을 넘더라도 법적항목의 위반사항이 있는 업소는 녹색등급을 부여하지 않는다.

 

구는 서울식물원 개원 등으로 우리 지역이 서울 시내 주요 관광코스로 부각될 가능성이 큰 만큼, 관광객의 첫 인상을 좌우하는 숙박 , 목욕 등 위생시설에 대한 관리 및 감독을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갈 방침이다.

 

구 관계자는 매년 평가 활동을 진행해 왔지만, 서비스의 질을 결정하는 권장 사항은 개선 효과가 미흡했다라며 이번 최우수업소 SNS 공개를 통해 좋은 업소를 주민들에게 홍보하는 동시에 지역 내 위생서비스를 개선하는 계기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강서구 위생관리과(2600-5830)로 문의하면 된다.

 

 

강서뉴스 문향숙 기자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류 자
  2. 지현경
  3. 김성미
  4. 노현송
  5. 진해주
  6. 박국인
  7. 문진국
  8. 백운기
  9. 신낙형
  10. 임명선
  11. 김광수
  12. 강미석
  13. 송훈
  14. 강유지
  15. 고성주
  16. 김용호
  17. 조종태
  18. 남상일
  19. 이종수
  20. 장청기
  21. 김윤탁
  22. 소재진
  23. 장준복
  24. 박일
  25. 권오륜
  26. 조만환
  27. 고윤석
  28. 강미영(1)
  29. 최연근
  30. 이혜영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