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취재 > 지식정보

초여름 정취와 음악

초여름 정취와 음악이 어우러진 이달의 추천공원

기사입력 2018-06-19 오후 8:16:33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초여름 정취와 음악이 어우러진 이달의 추천공원
 



여의도공원에서 쉬고 있는 직장인들

여의도공원에서 쉬고 있는 직장인들

 

싱그러운 6월 도심 속 공원으로 음악여행을 떠나보자!

 

서울시 서부공원녹지사업소는 시민들에게 건강과 쉼을 선사하고자 14일부터 22일까지 여의도공원(영등포구)과 서서울호수공원(양천구)에서 ‘공원 음악소풍’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여의도공원 ‘정오의 음악소풍’

 

여의도공원 잔디광장(어린이놀이터 앞)에서는 주변 직장인들을 대상으로 14일~15일, 21일~22일, 총 4일간 낮 12시부터 1시까지 ‘정오의 음악소풍’이란 제목으로 행사를 진행한다.

 

점심시간 1시간 동안 전문 어쿠스틱 밴드와 아마추어 직장인 밴드가 30~50대가 함께 부를 수 있는 추억의 노래를 들려줄 예정이다. 현장에는 돗자리, 그늘막, 캠핑의자가 설치되니 편하게 앉아 공연을 관람하며 막간의 피크닉을 즐길 수 있다.

 

또한 커피를 마신 뒤 버려지는 일회용 플라스틱컵을 가져오면 꽃을 심어 가져갈 수 있는 ‘나만의 책상화분 만들기’ 체험 프로그램도 무료로 진행된다. 선착순 50명 대상으로 낮 12시에 시작한다.

 

아울러 ‘직장인 고민상담소’도 함께 운영된다. 상담소에서는 고민에 대한 해답을 캘리그라피 방식으로 적어 참여자에게 전달해준다.

 

 

여의도공원과 서서울호수공원 음악소풍 포스터

여의도공원과 서서울호수공원 음악소풍 포스터

 

 

서서울호수공원 ‘해질녘 음악소풍’

 

‘서서울호수공원-해질녘 음악소풍’은 16일~17일 주말 저녁 6시 서서울호수공원 소리분수 앞 데크에서 펼쳐진다.

 

양천·강서 지역의 청소년들로 구성된 현악 오케스트라팀이 가곡 ‘님이 오시는지’, 팝송 ‘You Raise Me Up’ 등 시민들이 편하게 들을 수 있는 대중 클래식을 연주한다. 공연뿐만 아니라 판토마임극과 손마사지법 배우기, 허브차도 마시는 등 체험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오진완 서부공원녹지사업소장은 “짧은 시간만이라도 공원이 시민들에게 편안한 휴식처가 되었으면 하는 마음에서 이번 음악회를 준비했다”며 “남여노소 누구나 공원에서의 문화향유를 통해 슬프고, 지치고, 힘들었던 일들을 모두 떨쳐버리는 행복한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자세한 내용은 서울의 산과공원 홈페이지에서 확인하거나 서부공원녹지사업소 공원여가과(02-300-5542)로 문의하면 된다.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류 자
  2. 지현경
  3. 김성미
  4. 노현송
  5. 진해주
  6. 박국인
  7. 문진국
  8. 백운기
  9. 신낙형
  10. 임명선
  11. 김광수
  12. 강미석
  13. 송훈
  14. 강유지
  15. 고성주
  16. 김용호
  17. 조종태
  18. 남상일
  19. 이종수
  20. 장청기
  21. 김윤탁
  22. 소재진
  23. 장준복
  24. 박일
  25. 권오륜
  26. 조만환
  27. 고윤석
  28. 강미영(1)
  29. 최연근
  30. 이혜영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