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상공기업

'인생은 연극일세'

지현경 시인의 '인생은 연극일세

기사입력 2018-08-01 오전 6:38:32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인생은 연극일세

 

                                  지현경

 

 

이 세상에 태어 나니

그렣게도 반갑더냐

 

세월이 가면 그 마음이

바로 바뀔 것을

 

살다 보면 희로애락이

순간 지나가는데

 

아등바등 허덕이고

헤매다 가는 인생

웃음 웃고 즐기다가

베풀다 가세나!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류 자
  2. 김광수
  3. 노현송
  4. 신낙형
  5. 박국인
  6. 지현경
  7. 조용구
  8. 문진국
  9. 진해주
  10. 백운기
  11. 고성주
  12. 장청기
  13. 김성미
  14. 김용호
  15. 이종수
  16. 김윤탁
  17. 김향라
  18. 남상일
  19. 조종태
  20. 홍석영
  21. 조만환
  22. 박일
  23. 장준복
  24. 임명선
  25. 최연근
  26. 이혜영
  27. 김응권
  28. 박경숙
  29. 박용태
  30. 권오륜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