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강서뉴스

생활밀착형 사업장 악취 막는다

강서구, 악취 및 VOC 배출 사업장 점검 나서

기사입력 2018-08-10 오전 9:50:29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생활밀착형 사업장 악취 막는다

강서구, 악취 및 VOC 배출 사업장 점검 나서

 

 

강서구(구청장 노현송)는 여름철 기록적인 폭염이 장기화됨에 따라 주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지역 내 사업장 악취 예방에 나선다. 구는 악취 발생이 우려되는 도장, 정비, 인쇄, 세탁 등 생활밀착형 사업장에 대해 폭염대비 집중점검을 펼친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점검은 폭염의 장기화에 따라 일상생활 속 쉽게 접하는 사업장인 자동차정비업소, 주유소 등을 대상으로 진행한다. 특히, 햇빛이 강한 여름철 오존농도에 영향을 주는 VOC(휘발성 유기화합물) 배출 사업장을 집중적으로 점검할 계획이다.

 

점검대상은 정비, 운수업 89개소, 주유소 34개소, 공장형 세탁업 5개소 등 총 136개소 사업장이며, 지역 내 환경단체인 녹색환경감시단과 함께 313개 반을 편성해 합동 점검을 펼친다. 점검 분야는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의 배출시설에 대한 신고 여부 및 시설사항 확인을 비롯해 배출억제시설과 방지시설의 정상 설치 여부를 주로 점검한다.

 

또한, 매년 1~2회 실시토록 되어있는 오염도 검사 여부도 확인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민원 발생 등으로 악취관리에 어려움을 겪는 사업장은 한국환경공단에 의뢰해 해당 사업장에 적합한 맞춤형 기술지원을 받도록 할 계획이다.

 

 

점검 기간은 이달 말까지이며, 폭염에 대비해 펼치는 특별점검인 만큼 행정지도를 우선으로 하되, 중대한 위법사항이 발견된 사업장은 관련 규정에 따라 행정 조치할 방침이다.

 

박재선 환경과장은 예상치 못한 폭염으로 인해 주민 생활과 밀접한 사업장의 악취 발생 시 주민들의 불편이 예상된다라며 해당 사업장의 배출시설에 대해 꼼꼼하게 점검해 주민 불편을 최소화하겠다라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강서구 생활복지국 환경과(02-2600-4016)로 문의하면 된다.

 

 

강서뉴스 신수용 기자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류 자
  2. 김광수
  3. 신낙형
  4. 노현송
  5. 박국인
  6. 지현경
  7. 조용구
  8. 문진국
  9. 진해주
  10. 백운기
  11. 고성주
  12. 장청기
  13. 김성미
  14. 김용호
  15. 이종수
  16. 김향라
  17. 김윤탁
  18. 조만환
  19. 남상일
  20. 조종태
  21. 홍석영
  22. 박일
  23. 장준복
  24. 최연근
  25. 임명선
  26. 박경숙
  27. 김응권
  28. 이혜영
  29. 박용태
  30. 권오륜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