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전국뉴스

경주 양남 주상절리 전망대 ‘인기’

추석연휴 5일간 관람객 1만 5천여명 방문

기사입력 2018-09-27 오전 9:34:37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경주 양남 주상절리 전망대 ‘인기’
추석연휴 5일간 관람객 1만 5천여명 방문



경주시는 이번 추석 연휴 5일간 양남주상절리 전망대에 약 15천여명의 관람객이 방문했다고 밝혔다.

 

 

과거 오랜 기간 해안 군사작전지역으로 일반에 공개되지 않았던 양남 주상절리 일원은 2009년 군부대가 철수함에 따라 주상절리 전 구간을 1.7km의 파도소리길로 조성해 동해안 최고의 해안 트레킹 코스로 변모했다.

 

특히 지난해 개장해 연중 무휴로 운영하고 있는 전망대에 오르면 천혜의 비경을 자랑하는 양남 주상절리를 한 눈에 볼 수 있어 관광객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전망대 내부에는 경주바다 100리길의 아름다운 해양 자연환경과 해안에 숨어있는 다양한 이야기를 주제로 한 전국 사진공모전 입상작들을 볼 수 있어 주장절리와 함께 아름다운 경주바다의 숨은 모습을 감상할 수 있다.

 

 

하서항과 읍천항 두 주차장에서 전망대로 이어지는 파도소리길은 동해안 푸른 파도와 기암괴석이 부딪혀 내는 파도소리와 함께 여유로운 오감만족 트레킹을 즐기려는 관광객이 몰리면서 핫한 해양관광명소로 부상하고 있다.

 

한편 시는 향후 세계적인 명품해양관광 콘텐츠로서 도약을 위해 올해 2억원의 사업비로 야간 경관 조명과 산책로 선형 개선 사업을 시행하고 있다.

 

또한 최첨단 미디어 기술을 접목한 파사드를 도입한 전시 관람콘텐츠를 도입하고 세계지질공원 인증 신청 등 세계를 대상으로 양남 주상절리의 우수성을 적극 홍보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천년고도 경주의 관광객 2000만 시대의 개막은 해양관광객 확보에 있다동해안 지역의 풍부한 해양자원을 이용해 새로운 관광과 체험, 휴양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관광패러다임을 조성하고 내륙의 역사유적 중심 관광에서 해양관광이 융합된 새로운 경주의 성장 동력을 만들어 가겠다.” 고 밝혔다.

송정훈 기자(abshine14@hanmail.net)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신낙형
  2. 류 자
  3. 박국인
  4. 문진국
  5. 지현경
  6. 노현송
  7. 고성주
  8. 조용구
  9. 김광수
  10. 장준복
  11. 장청기
  12. 조종태
  13. 김성미
  14. 백운기
  15. 임명선
  16. 이종수
  17. 홍석영
  18. 김윤탁
  19. 소재진
  20. 안길해
  21. 김향라
  22. 박경숙
  23. 남상일
  24. 송영섭
  25. 박일
  26. 김용호
  27. 김병옥
  28. 이수연
  29. 조남국
  30. 박용태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