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취재 > 지식정보

무섬에서 동심의 세계로!

2018 영주 무섬외나무다리축제

기사입력 2018-09-28 오전 11:46:12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무섬에서 동심의 세계로!
2018 영주 무섬외나무다리축제 10월 5일~6일



코스모스 핀 아름다운 무섬마을에 동화책 읽듯 무섬마을에서 우리 아이들과 잊혀져가는 전통문화를 함께하세요

 

▲ 무섬외나무다리 축제가 열릴 영주시 문수면 무섬마을

 

시집올 때 가마타고 한 번, 죽어서 상여 타고 한 번 나간다는 애환이 서린 무섬외나무다리 이야기, ‘2018영주 무섬외나무다리축제가 오는 105일과 6일 이틀간 경북 영주시 문수면 무섬마을에서 개최된다.

 

▲ 무섬외나무다리 축제 전통상여재연

 

영주시가 주최하고 ()영주문화관광재단(이사장 장욱현)이 주관하는 이번 축제는 무섬마을에서 잊혀져가는 전통문화를 아이들에게 알려주는 아동중심의 다양한 프로그램들이 선보일 예정이다.

▲ 가을이면 코스모스로 장관을 이루는 무섬마을

 

야간 청사초롱과 함께 무섬마을의 역사문화를 소개하는 무섬마을 할아버지와 함께하는 시간 속 무섬마을 夜行’, 전통 한복체험의 한복입고 무섬마을 나들이’, 잊혀져가는 전통문화를 알리는 전통 짚풀공예 체험(볏짚으로 새끼줄 꼬기 도전)’, ‘할매할배 어렸을 적에 전통놀이체험등의 전통문화는 물론 아이들이 좋아하는 무섬마을 꿈나래 어린이극장, 신나는 증강현실체험(증강현실트럭), 내가 만든 왕솜사탕, 비눗방울 만들기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 옛정취를 느낄 수 있는 무섬마을

 

또한 하트풍선 증정, 3대가족이 참여하는 가족사진 인화 무료 머그잔 증정, 유료 프로그램 참여시 할인혜택 등 아이들과 함께 축제장을 찾으면 다양한 혜택이 풍성하게 제공된다.

 

▲ 영주시 문수면 무섬마을 외나무다리

 

그밖에 무섬마을 주민의 一生을 알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마을 주민들이 직접 참여하는 무섬외나무다리 퍼포먼스, 전통혼례, 전통상여행렬재연과 문수면 청정자연에서 자란 오미자, 감자, 가지 등 농산물을 활용한 다양한 음식도 맛볼 수 있다.

 

영주 무섬마을은 물 위에 떠 있는 섬을 뜻하는 말로, 마을 전체가 국가지정 중요민속문화재 제278호로 지정됐으며 국토교통부가 선정한 한국의 아름다운 길 100선에 선정되기도 했다.

 

장욱현 영주문화관광재단 이사장은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영주는 아동들이 살기좋은 행복한 도시를 구현하고자 이번 무섬외나무다리축제를 아동중심의 가족들이 모두 함께 즐길 수 있도록 축제로 전면 개편했다그동안 먹거리, 살거리, 대중교통 등 부족한 편의 부분을 많이 개선했다며 많은 관광객들이 무섬마을에 여행오길 바란다고 말했다.

 

올해는 부족한 대중교통을 해소하고자 영주시민운동장과 무섬마을 행사장을 오가는 셔틀버스가 운영된다. 셔틀버스 시간은 다음과 같다.

셔틀버스 운영시간

오 전

오 후

시민운동장

무섬마을

무섬마을

시민운동장

시민운동장

무섬마을

무섬마을

시민운동장

10:00

11:00

12:00

13:00

14:00

15:00

16:00

14:30

16:30

18:30

 

영주인터넷방송(yinews@paran.com)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신낙형
  2. 류 자
  3. 박국인
  4. 문진국
  5. 지현경
  6. 노현송
  7. 고성주
  8. 조용구
  9. 김광수
  10. 장준복
  11. 장청기
  12. 조종태
  13. 김성미
  14. 이종수
  15. 백운기
  16. 임명선
  17. 홍석영
  18. 김윤탁
  19. 소재진
  20. 안길해
  21. 김향라
  22. 박경숙
  23. 남상일
  24. 송영섭
  25. 박일
  26. 김용호
  27. 김병옥
  28. 이수연
  29. 조남국
  30. 박용태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