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강서뉴스

나눔의 재미와 따뜻한 기부가 있는 곳

강서구, ‘까치 나눔 장터’ 집중 참여의 날

기사입력 2018-10-22 오후 5:58:59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나눔의 재미와 따뜻한 기부가 있는 곳

강서구, ‘까치 나눔 장터집중 참여의 날

 

 

강서구(구청장 노현송)1027()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원당근린공원에서 까치 나눔 장터 집중 참여의 날을 개최한다. 구는 매주 토요일 이곳에서 열리는 상설 재활용 장터인 까치 나눔 장터에 보다 많은 주민들의 참여를 이끌어 내고자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

 

 

 

 

이번 행사에는 지역단체와 자원봉사자 및 구청 45개 부서를 비롯한 총 200여 개 팀 천여 명의 주민이 참여한다. , 아이들의 환경교육을 위해 학부모가 함께하는 어린이 장터도 마련된다.

 

 

 

 

나눔 장터에서는 유아용품, 주방기구 및 중고가전 등 평소 가정에서 잘 사용하지 않는 물건을 서로 자유롭게 교환하거나 시중의 중고장터보다 훨씬 저렴한 가격에 필요한 물품을 구매할 수 있다.

 

 

 

 

특히, 이날 행사에는 재활용품 교환뿐 아니라 에너지 절감 및 자원순환의 중요성을 주민에게 알리기 위한 다양한 홍보 부스가 마련된다. 에너지 절약을 위한 에코마일리지 사업과 올바른 쓰레기 분리배출을 위한 홍보 부스와 함께 승용차 공동이용 서비스인 나눔 카의 체험 부스를 운영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서랍 속에 잠자고 있는 폐건전지 10개를 2(1세트)로 교환해 주는 행사(200세트 한정) 및 버려지거나 못 쓰는 현수막을 활용해 만든 장바구니 증정 등 이벤트도 진행된다. 나눔 장터에서 물품 판매를 원하는 주민은 네어버 카페 까치 나눔 장터 협동조합을 통해 접수하거나 전화(2602-2522)로 신청하면 된다.

 

 

 

 

구는 행사 당일 직원들이 참여해 얻은 수익금 및 주민들이 자발적으로 모은 기부금은 어려운 이웃을 돕는 데 사용하도록 2019 희망온돌 성금에 기탁할 예정이다.

 

장유석 청소자원과장은 올해로 5회째를 맞는 까치 나눔 장터는 서남권 대표 나눔 장터로 자리매김하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자원 재활용에 대한 주민들의 높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한편, ‘까치 나눔 장터3월부터 11월까지 매주 토요일 10시부터 4시까지 원당근린공원에서 상시 운영된다. 기타 자세한 문의는 강서구청 청소자원과(2600-4058)로 하면 된다.

 

 

강서뉴스 신수용 기자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박국인
  2. 신낙형
  3. 노현송
  4. 조용구
  5. 문진국
  6. 지현경
  7. 백운기
  8. 진해주
  9. 이종수
  10. 홍석영
  11. 장준복
  12. 고성주
  13. 조종태
  14. 안길해
  15. 류 자
  16. 장청기
  17. 김성미
  18. 김용호
  19. 송영섭
  20. 박일
  21. 김광수
  22. 김윤탁
  23. 남상일
  24. 조만환
  25. 박경숙
  26. 가동민
  27. 조남국
  28. 임명선
  29. 김향라
  30. 한명철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