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강서뉴스

인재(人災)·천재(天災) 막는 협치 주민 망 가동

강서구, 인재 막는 안전 보안관 신설

기사입력 2018-11-09 오전 9:53:26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인재(人災천재(天災) 막는 협치 주민 망 가동

강서구, 인재 막는 안전 보안관 신설

 

 

강서구(구청장 노현송)가 일상 속 안전 불감증으로 촉발되는 인재를 막고자 안전보안관을 신설하고 자연재해를 대비하는 자율방재단의 활동을 강화한다. 구는 지난 2일 구청 대회의실에서 재난안전교육을 이수한 55명을 안전 보안관으로 위촉했다.

 

 

 

 

이번에 신설된 안전 보안관은 인재로 불리는 안전 불감증을 없애기 위해 일상 속 안전위반 행위를 적극적으로 신고하고, 구와 함께 안전점검 및 안전문화 확산에 나선다.

 

대표적으로 불법주정차 비상구 폐쇄 및 물건 적치 과적과속 운전 안전띠 미착용 건설 현장 보호구 미착용 등산 시 인화물질 소지 구명조끼 미착용 등 생활 속 7대 안전 무시 관행에 대한 개선 활동을 한다. 활동은 스마트폰을 적극 활용하여 안전 신문고에 안전 보안관으로 별도로 가입한 뒤 발견한 문제를 신고하고 구는 해당 문제 처리하는 방식이다.

 

안전 보안관과 함께 각종 자연재해에 대비하기 위해 기존의 자율방재단의 활동도 강화한다. 앞으로 지역 주민 333명으로 구성된 자율방재단은 계절별로 체계화된 재난방지 활동을 하게 된다.

 

11월부터는 겨울철을 맞이해 화재 예방 안전점검 및 동절기 예방대책을 구와 함께 추진하고 2월에는 해빙기 안전점검 및 수해방지 시설 점검 등 매월 구체적인 임무계획을 세워 재해 예방에 나선다.

 

구는 안전 보안관이 인재와 관련된 분야를 대비하고 자율방재단을 통해서는 자연재해를 대비하게 하여 주민과 함께 촘촘하게 안전망을 확충해 나갈 계획이다.

 

유승득 재난안전과장은 날로 대형화, 복합화 되어가는 각종 재난에 대응하기엔 관공서의 역량만으로는 부족하기에 주민의 참여와 관심이 필수라며 앞으로 자율방재단과 안전 보안관을 통해 지역 주민과 함께 재난사고를 방지해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이와 관련된 기타 자세한 내용 및 참여 안내는 재난안전과(2600-6439)로 문의하면 된다.

 

 

강서뉴스 신수용 기자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박국인
  2. 신낙형
  3. 노현송
  4. 조용구
  5. 문진국
  6. 지현경
  7. 백운기
  8. 진해주
  9. 이종수
  10. 홍석영
  11. 장준복
  12. 고성주
  13. 조종태
  14. 안길해
  15. 류 자
  16. 장청기
  17. 김성미
  18. 김용호
  19. 송영섭
  20. 박일
  21. 김광수
  22. 김윤탁
  23. 남상일
  24. 조만환
  25. 박경숙
  26. 가동민
  27. 조남국
  28. 임명선
  29. 김향라
  30. 한명철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