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강서뉴스

빅데이터로 어린이 안전 확보한다

강서구, 어린이 안전사고 예방 나서

기사입력 2018-12-27 오전 9:15:48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빅데이터로 어린이 안전 확보한다

강서구, 어린이 안전사고 예방 나서

 

 

강서구(구청장 노현송)가 빅데이터를 활용해 어린이 교통사고 및 범죄 위험지역의 안전사고 예방에 나섰다. 이를 위해 구는 지난 1220() 구청 대회의실에서 어린이안전진단 빅데이터 분석 및 활용을 위한 보고회를 했다.

 

 

지역 내 신정초, 등서초 등 5개 초등학교를 대상으로 지난 7월부터 12월까지 5개월 동안 빅데이터 전문업체를 통한 자료 수집 및 안전진단 활동을 진행했다. 우선 교통사고, 교통시설, 성범죄데이터, CCTV 등 공공데이터를 분석하는 한편 대상 학교의 초등학생 1,200여 명을 일일이 방문해 웹 기반의 설문 조사를 통해 자료를 수집했다.

 

어린이안전 빅데이터 연구용역 결과 어린이교통사고의 발생 비율은 저학년인 7세에서 9세까지가 36%로 가장 높았다. 특히 하교 시간대인 오후 2시부터 16시까지가 전체 사고의 50%를 차지했다.

 

구는 이번 연구용역 결과를 바탕으로 내년부터 초등학교 등하굣길 위험지역에 대해 횡단보도, 보행로 노면 표시, 옐로카펫, 보행자주의 표시 등 교통시설을 개선해 어린이 안전사고 예방에 나선다. 이와 함께 안전한 통학환경 조성을 위해 CCTV, 보안등 및 안전벨 설치 등 안전시설을 보완하고 등하교 시간대 불법 주정차에 대한 단속을 강화한다.

 

또한, 강서경찰서 및 지역 내 초등학교 등 지역사회와 함께 아이들 하교 시 안전지도 등 위험지역에 대한 어린이 안전교육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이밖에도 구의 주요사업에 대한 부서 간 협의를 통해 실무추진반을 구성하고 빅데이터 활용방안을 발굴해 다변화하는 행정환경에 적극적으로 대응해 나갈 방침이다.

 

김수곤 정보화지원팀장은 빅데이터를 통한 보다 객관적이고 과학적인 정책 수립이 가능하다라며 어린이 안전사고 예방은 물론, 구정 전반에 걸쳐 다양한 사업에 활용할 수 있도록 빅데이터 사업을 적극 추진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문의는 강서구청 공보전산과(2600-6646)로 하면 된다.

 

 

강서뉴스 신수용 기자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신낙형
  2. 진성준
  3. 문병인
  4. 한명철
  5. 김광수
  6. 이수연
  7. 윤유선
  8. 문진국
  9. 김병옥
  10. 김선경
  11. 이종숙
  12. 진후남
  13. 백운기
  14. 조용구
  15. 류 자
  16. 이철희
  17. 이충현
  18. 박일
  19. 지현경
  20. 임복순
  21. 김윤탁
  22. 소재진
  23. 이종수
  24. 장준복
  25. 박국인
  26. 장청기
  27. 가동민
  28. 최기웅
  29. 송영섭
  30. 노현송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