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강서뉴스

미라클메디 특구, 일자리로 새로운 도약!

강서구, ‘2019년 일자리 선도 지역 특구’선정

기사입력 2019-01-17 오전 9:28:36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미라클메디 특구, 일자리로 새로운 도약!

강서구, ‘2019년 일자리 선도 지역 특구선정

 

 

강서구(구청장 노현송)는 중소벤처기업부가 주관하는 ’2019년 일자리 선도 지역 특구에 강서 미라클메디 특구가 최종 선정됐다. 일자리 선도 지역 특구는 전국 194개 운영 특구 중 최근 3년간 고용 또는 기업유치 증가율이 전국 평균 이상이고, 운영 성과가 상위 50%에 포함되는 특구를 대상으로 심사했다.

 

 

이를 통해 광역지자체별 1차 심사를 통과한 특구 중 광역지자체협의회의 최종 심사를 거쳐 5개 지역 특구를 최종 선정했으며, 서울시에서는 강서 미라클 메디특구가 유일하게 뽑혔다. 구는 이번 지역 특구 선정을 계기로 지역 산업과 연계한 일자리 창출을 비롯해 의료관광 분야의 창업기업 육성, 신규기업 유치 등을 추진할 방침이다.

 

특히, 지난해 구와 특구 및 지역경제 활성화협약을 체결한 이대서울병원이 다음 달 개원하면 연간 3,000명의 외국인 환자 유치와 4,000여 개의 신규 일자리가 확보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또한, 환자 및 보호자를 포함한 8,000명의 유동인구 유입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와 함께 지난해까지 계획되었던 미라클메디 특구 사업이 정부로부터 2023년까지 5년간 연장 승인됨에 따라 특구 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추진하는 한편, 일자리 선도 지역 특구를 통해 새로운 도약을 준비하고 있다.

 

일자리 선도 지역특구는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올해 처음 추진하는 시범사업으로 전국에서 운영하는 특구를 대상으로 일자리 창출과 기업유치 촉진에 강점을 가진 특구를 선정했다. 선정된 특구에는 앞으로 규제개선을 비롯한 기술지원과 컨설팅, 재정지원 등 일자리 관련 산업을 집중적으로 육성하도록 지원한다.

 

노현송 강서구청장은 미래 신성장 동력이자 고부가가치 산업인 의료관광 분야를 지속적으로 육성해 나갈 계획이라며 외국인 환자 유치를 확대해 강서를 국제의료관광의 허브 도시로 조성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와 관련된 기타 자세한 문의는 보건소 의약과(2600-5994)로 하면 된다.

 

강서뉴스 신수용 기자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김광수
  2. 문진국
  3. 이철희
  4. 박경숙
  5. 박국인
  6. 진성준
  7. 김병진
  8. 임복순
  9. 김선경
  10. 장준복
  11. 박일
  12. 송영섭
  13. 안길해
  14. 류 자
  15. 신낙형
  16. 문병인
  17. 김병옥
  18. 진후남
  19. 장청기
  20. 최기웅
  21. 이종숙
  22. 소재진
  23. 노현송
  24. 한명철
  25. 김윤탁
  26. 최동철
  27. 정수연
  28. 지현경
  29. 가동민
  30. 이길형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