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강서뉴스

모두가 따뜻한 까치설날 준비한다

강서구, 「2019 설날 종합대책」 수립

기사입력 2019-01-25 오전 8:56:11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모두가 따뜻한 까치설날 준비한다

강서구, 2019 설날 종합대책수립

 

 

강서구(구청장 노현송)는 민족 대명절 설을 앞두고 ‘2019 설날 종합대책을 수립하여 주민들이 안전하고 편안한 명절 연휴를 보낼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한다.

 

 

 

 

구는 129()부터 27()까지 10일간을 특별대책 기간으로 정하고 온정 넘치는 따뜻한 설날 물가가 안정된 알뜰한 설날 불편함이 없는 즐거운 설날 강설·한파에도 끄떡없는 설날 사고 걱정 없는 안전한 설날 부정·부패 없는 청렴한 설날 등 6대 분야별 세부 대책을 마련해 시행에 들어간다.

 

본격적인 설 연휴가 시작되는 21일부터 설날 종합상황실을 24시간 가동하여 연휴기간 동안 안전사고를 없애며 주민불편을 최소화한다는 방침이다. 올해 설날 특별대책은 소외계층 배려가 강화되었다.

 

국민기초생활보장 수급자의 명절 위문금 지급 규모를 확대한다. 전년 12,560가구를 대상으로 지급했던 명절 위문금은 올해엔 13,199가구로 대상 가구를 늘려 지급한다. 설 명절을 맞아 지역 곳곳의 독거어르신, 장애인, 저소득 가구들에 대한 지원에도 나선다. 수급자, 차상위 등 저소득 가정을 대상으로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소정의 성금을 지원하고 백미 1,500, 과일 400박스, 생활용품 12만 개를 사회복지기관을 통해 제공한다.

 

또한, 각 동 주민센터·구청·복지관을 통해 지역 주민들로부터 현금 및 현물(식품, 생활용품 등)을 기부 받아 어려운 주민들에게 전달할 계획이다. 설 대비 물가대책 상황실도 운영한다. 설 성수품 수급 및 가격 동향을 꼼꼼히 파악하기 위한 특별점검반을 편성하여 가격상승이 우려되는 중점관리대상 19개 품목에 대한 모니터링을 실시하고 과다 인상 업소에 대해선 행정지도를 한다.

 

이와 함께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해 26일부터 26일까지 전통시장 주변 도로에 주·정차를 한시 허용할 계획이다. 명절 기간 동안 주민들의 불편함을 최소화하기 위한 대책도 추진한다.

 

보건소에서는 각종 의료사고에 대응하기 위한 의료대책반이 22일부터 6일까지 운영되며, 25일 설 당일에는 특별진료반을 설치해 내원 환자의 일차진료 및 응급환자 이송을 담당한다. 또한, 비상시 이용 가능한 당직의료기관 36개소와 휴일 지킴이 약국 150개소를 당번제로 순환 운영하고 지역 종합병원 부민 우리들 미즈메디 강서연세병원 4곳의 응급실을 통해 위급한 환자를 소화한다.

 

일정별 진료 가능 당직의료기관 및 휴일 지킴이 약국 현황은 구 홈페이지 및 120다산콜 센터 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특히, 화재 및 재난 상황 관리를 강화하여 주요 공사장과 다중이용시설 안전점검을 진행하고 대응 체계를 확립하는 등 안전대책도 추진한다.

 

설 명절을 대비해 공사 현장을 방문하여 위험시설물 관리 상태와 타워크레인의 설치검사 및 정기검사 실시 여부를 꼼꼼하게 확인하고 영화관 등 다중이용시설의 소방시설 이상 유무도 사전에 점검하였다.

 

또한, 김포공항 및 지하철역 주변 등 주요 택시 승하차장에서의 불법적인 택시운행 사항을 집중 점검하고 폭설 및 한파에 대비한 비상 근무체계도 빈틈없이 유지한다. 이밖에도 공직기강 확립을 위한 직원 교육과 특별 복무 점검을 실시해 부정부패 없는 건전한 명절로 만들 계획이다.

 

한편, 올 설 연휴 기간 생활 쓰레기 배출 금지 일자는 24~5일이며 619시부터는 정상 배출하면 된다.

 

이덕수 기획예산과장은 민족 대명절 설을 맞아 주민 모두가 안전하고 편안한 연휴를 보낼 수 있도록 있도록 다각적인 대책 마련에 힘쓰고 있다라며 가족, 이웃과 함께 풍성하고 즐거운 설날을 보내시기 바란다라고 말했다. 이에 대한 자세한 문의는 강서구청 기획예산과(2600-6058)로 하면 된다.

 

 

강서뉴스 신수용 기자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류 자
  2. 이종숙
  3. 한상숙
  4. 김동협
  5. 박국인
  6. 조용구
  7. 한명철
  8. 이수연
  9. 신현철
  10. 문병인
  11. 문진국
  12. 임성택
  13. 남점현
  14. 장청기
  15. 김병희
  16. 임복순
  17. 노현송
  18. 최연근
  19. 이충현
  20. 이운희
  21. 김병진
  22. 김성태
  23. 조만환
  24. 손기서
  25. 소재진
  26. 조종태
  27. 송훈
  28. 지현경
  29. 신낙형
  30. 백운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