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전국뉴스

순천만국가정원

봄맞이‘제4회 꽃과 나무 시장’ 개장

기사입력 2019-03-11 오전 8:17:43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순천만국가정원, 봄맞이‘제4회 꽃과 나무 시장’ 개장

 
 

순천시는 3월 15일 ~ 31일까지 17일간 순천만국가정원 동문 정원지원센터 앞에서 ‘제4회 순천만국가정원 꽃과 나무시장’을 운영한다.

 

 

[크기변환]1 꽃과나무시장2.jpg

 

 

‘순천만국가정원 꽃과 나무시장’은 올해 4회째로, 국가정원을 방문하는 관람객에게 순천에서 생산되는 우수한 조경수와 화훼류를 소개하고 판매하는 국가정원의 봄맞이 행사중 하나다.

 

주요 판매수종으로 먼나무와 가시나무, 후피향나무, 동백나무 등 상록교목과 철쭉, 에머랄드골드, 금목서, 홍가시나무 등 상록관목이며, 낙엽관목으로는 수국, 명자나무, 미니배롱, 산수국, 모란 등이 판매된다.

 

또한 밤나무, 매실, 살구, 블루베리 등 과수류와 페튜니아, 가자니아, 데이지, 천리향, 수선화 등 봄에 피는 예쁜 꽃들도 저렴하게 판매될 예정이다.

 

올해 ‘꽃과 나무시장’에는 나뭇잎 칼라액자 만들기, 수목 이름표 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행사가 운영되어 봄날 색다른 즐거움을 선사할 계획이다. 부대행사로 ‘반려식물 나만의 화분만들기’에 참여하는 초등학생 이하 가족들을 대상으로 동반시 하루 150개를 무료로 나누어 준다.

 

한편, 한국분재협회 순천시지부에서는 소나무, 향나무, 소사나무 등 분재 90여점과 야생화 60여점을 전시해 관람객들에게 수준높은 볼거리를 제공한다.

 

순천정원문화산업발전협의회 서승기 이사장은 “이번 꽃과 나무시장에서 판매되는 정원수는 회원들이 재배한 것으로 품질을 보장한다”며 “신뢰를 바탕으로 좋은 꽃과 나무를 만날 수 있는 행사로 발전시키고 순천을 남부수종 유통의 중심지로 만드는 데 최선을 다 하겠다”고 전했다.

 

[크기변환]1 꽃과 나무시장.jpg

 

 

순천시 관계자는 “꽃과 나무시장의 성공적인 운영을 통해 지역에서 생산된 꽃과 나무를 전국에 알리고, 정원자재종합유통전시판매장, 조경수 공판장등 정원연관산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나가겠다”고 밝혔다.

 

‘꽃과 나무시장’개장식은 3월 16일(토) 오후 2시에 개최되며 매일 오전 9시~오후18시까지 운영된다.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박국인
  2. 소재진
  3. 류 자
  4. 문진국
  5. 신낙형
  6. 진성준
  7. 송영섭
  8. 김선경
  9. 김병옥
  10. 박일
  11. 한명철
  12. 장청기
  13. 정수연
  14. 백운기
  15. 박경숙
  16. 안길해
  17. 김병진
  18. 한정애
  19. 임복순
  20. 장준복
  21. 김윤탁
  22. 이길형
  23. 김광수
  24. 고윤석
  25. 노현송
  26. 이수연
  27. 이종수
  28. 지현경
  29. 이운희
  30. 권오륜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