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강서뉴스

도움 필요한 청소년 위해 달려간다

강서구, 염창·방화 권역 청소년 이동상담실 운영 시작

기사입력 2019-06-13 오후 6:48:25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도움 필요한 청소년 위해 달려간다

강서구, 염창·방화 권역 청소년 이동상담실 운영 시작

 

 

강서구(구청장 노현송)612일 염창동 소재 강서평생학습관에서 강서구 청소년상담복지센터 이동상담실 현판을 걸고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다. 구는 청소년들이 많이 찾는 공공시설 내 유휴공간에 권역별 청소년 상담복지센터 이동상담실을 운영하여 위기 청소년 발굴 및 지원에 적극적으로 나선다.

 

 

 

 

강서구 청소년상담복지센터는 청소년을 돕기 위해 운영되는 전문상담기관으로 상담이 필요한 청소년과 학부모에게 맞춤형 상담을 제공하고 필요시 유관기관과 지역자원을 연계해 주는 청소년통합지원 체계(CYS-Net)의 중심이다.

 

지금까지는 상담이 필요한 청소년은 강서구청소년회관 내 상담복지센터나 매주 토요일 곰달래문화복지센터 인근 컨테이너 박스를 이용한 찾아가는 상담실을 방문해야 하는 불편함이 있었다.

 

이에 구는 6월부터 염창·방화권역에 이동 상담실을 신설하여 이러한 불편함을 해소할 계획이다. 이동 상담실에서 지원하는 상담 서비스는 개인별 맞춤 상담, 부모교육, 심리검사 제공 및 사례관리, 지역 청소년 기관 및 자원 연계 등이다. 강서구 거주 청소년이면 누구나 이용할 수 있으며 운영 시간은 학생들의 수업 시간을 고려하여 방과 후 오후 3시부터 8시까지다.

 

염창권역은 목요일 강서평생학습관에서, 방화권역은 수요일과 금요일 방화동청소년공부방에서 운영된다.

 

발산권역은 내발산동에 위치한 강서청소년회관을 방문하면 상시상담을 받을 수 있으며, 화곡권역은 2020년 청소년상담복지센터가 신축 이전할 때까지는 내발산동에 위치한 강서청소년회관을 같이 이용하면 된다.

 

구는 센터방문이 어려웠던 청소년들에게 권역별 상담실을 통해 상담의 문턱을 낮추고 야간운영으로 맞벌이 가구 수요 대응 및 청소년 위기 상황에 신속한 개입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정영숙 교육청소년과장은 작년 총 13,144건의 위기 청소년 상담을 진행했다라며 청소년들이 혼자서 고민하지 않고 센터를 통해 도움을 요청하면 구와 지역사회가 도와줄 수 있는 다양한 방법을 찾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에 대한 문의는 강서구청 교육청소년과(2600-6764) 및 강서구 청소년상담복지센터(2649-1318 또는 국번 없이 1388)로 하면 된다.

 

 

강서뉴스 신수용 기자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남점현
  2. 류 자
  3. 김환수
  4. 문진국
  5. 이종숙
  6. 소재진
  7. 임성택
  8. 신낙형
  9. 박경숙
  10. 김현희
  11. 문병인
  12. 김병희
  13. 한상숙
  14. 권오륜
  15. 손기서
  16. 조용구
  17. 한명철
  18. 이수연
  19. 김은희
  20. 장준복
  21. 허유권
  22. 이운희
  23. 이충숙
  24. 윤유선
  25. 김병옥
  26. 임복순
  27. 신현철
  28. 송훈
  29. 김광수
  30. 김병진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