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강서뉴스

고독사 막는 ‘우리 동네 돌봄단’

강서구, ‘우리 동네 돌봄단’ 7월부터 활동 시작

기사입력 2019-06-28 오전 8:18:33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고독사 막는 우리 동네 돌봄단

강서구, ‘우리 동네 돌봄단’ 7월부터 활동 시작

 

 

강서구(구청장 노현송)7월부터 고독사 예방을 위한 우리 동네 돌봄단을 운영한다. 강서구 홀몸 어르신은 15,000명으로 서울에서 두 번째로 많고 노인 담당 공무원 1인당 700명 이상으로 세심한 관리가 어려웠다.

 

 

 

 

이에 구는 동네를 잘 아는 지역 주민들의 도움을 받아 동네 구석구석을 살피며 취약계층을 돌보는 우리 동네 돌봄단을 출범시킨다. 앞으로 우리 동네 돌봄단은 홀몸 어르신 등 지역 내 돌봄이 필요한 가구를 정기적으로 방문하며 주민-공무원 사이의 메신저 역할을 한다.

 

40명으로 구성된 돌봄단은 12개 동에서 활동한다. 방문 가구는 건강이 우려되거나 사회적으로 고립된 고독사 고위험군을 중심으로 동 주민센터에서 선정해 돌봄단에 의뢰한다.

 

돌봄단은 선정된 취약가구를 정기적으로 방문하여 필요한 건 없는지, 불편한 건 없는지 등 안부 인사를 전하며 말벗이 된다. 특히, 특이사항이나 위기 상황이 발생한 경우엔 긴급히 동 주민센터 복지 플래너에게 연락을 취하도록 하여 적절한 도움을 받을 수 있게 한다. 또한, 각 가정의 상황을 파악해 지역 복지자원과 연계해 지원이 가능한 부분이 있는지 살펴본다.

 

분기별로는 위기 가구 발굴지원 연합회의에 참석하여 돌봄서비스를 제공한 가정 내 상황도 상세히 전한다. 구는 우리 동네 돌봄단의 원활한 활동과 전문성을 높이기 위해 서울시50+재단과 손잡고 중장년 1인 가구를 위한 상담 실무, 자살 예방지킴이 교육, 전문교육도 할 계획이다.

 

김미영 복지정책과자은 구는 이번 사업을 통해 취약 주민을 상시 돌볼 수 있는 체계 구축해 더욱 촘촘한 사회안전망을 마련할 수 있을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이에 대한 자세한 문의는 강서구청 복지정책과(02-2600-6827)로 문의하면 된다.

 

 

강서뉴스 신수용 기자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충숙
  2. 송훈
  3. 문진국
  4. 장준복
  5. 신현철
  6. 김환수
  7. 김병희
  8. 이수연
  9. 남점현
  10. 소재진
  11. 류 자
  12. 한명철
  13. 임복순
  14. 김현희
  15. 김광수
  16. 신낙형
  17. 권오륜
  18. 손기서
  19. 한상숙
  20. 김은희
  21. 문병인
  22. 박경숙
  23. 조용구
  24. 김병옥
  25. 임성택
  26. 김윤탁
  27. 백운기
  28. 백수민
  29. 이철희
  30. 김병진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