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강서뉴스

딱 나흘만!

서울식물원 야간개장 24일부터 선착순 예약

기사입력 2019-07-25 오전 7:43:21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딱 나흘만!

서울식물원 야간개장 24일부터 선착순 예약

 

서울식물원이 온실 야간 특별관람 행사를 연다

서울식물원이 온실 야간 특별관람 행사를 연다

 

 

삼복더위로 지치는 요즘, 열대야를 잊게 해줄 색다른 곳으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이제는 명실상부한 서울의 명소가 된 서울식물원이 개장 후 첫 여름을 맞아 단 4일간 온실 야간 특별관람 행사 ‘보타닉썸머나이트’를 엽니다. 8월 7일부터 10일까지 무지갯빛 조명으로 환상적인 분위기를 자아내는 온실 속에서 여름밤의 낭만을 즐겨보면 어떨까요? 하루 500명에게만 주어지는 기회, 7월 24일 선착순 예약을 놓치지 마세요!

 

‘온실 야간 산책’은 8월 7일~10일 오후 7시30분부터 입장이 시작된다. 하루 500명 한정, 사전 예약으로만 진행되며 참가비는 연령에 관계없이 1인 3,000원이다.(36개월 미만 무료) 관람은 오후 9시까지 가능하다.

 

서울식물원 개방 이래 처음 공개하는 야간 온실은 천장에 256색 LED가 적용되어 있어 해가 지면서 무지갯빛으로 천천히 물들어가는 환상적인 온실을 관람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천장의 LED 조명이 무지갯빛으로 천천히 물들어가는 야간 온실

천장의 LED 조명이 무지갯빛으로 천천히 물들어가는 야간 온실

 

특히 야간 특별 관람기간 동안 오후 7시50분~8시30분 지중해관 로마광장에서는 클래식, 퓨전국악 등 ‘수아레(soirée, 저녁 공연)’가 열려 여름밤의 낭만을 더해 줄 예정이다.

 

‘온실 야간 산책’은 7월 24일 오전 10시부터 서울시 공공서비스예약(서울식물원 검색)에서 진행된다. 사전 예약이 빠르게 마감될 수 있으니 관람을 원하는 일자를 미리 확인해 두고, 회원가입도 미리 해놓는 것이 좋다. 한 번에 최대 4인까지 신청할 수 있다.

 

온실 관람이 끝난 뒤에는 화려한 조명으로 호수원을 밝히는 분수와 보행데크를 따라 산책을 거닐며 여름밤의 무더위를 식힐 수도 있다.

 

 

 

호수원을 밝히는 분수와 보행데크를 따라 산책을 즐겨도 좋다

호수원을 밝히는 분수와 보행데크를 따라 산책을 즐겨도 좋다

 

‘북라운지’ 동화구연‧북테라피 등 7~8월 ‘식물문화센터’ 프로그램

 

바쁜 일상으로 멀리 휴가를 떠나지 못하는 시민들을 위해 식물문화센터 안에서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이벤트도 마련되어 있다.

 

우선, 7월 27일~8월 18일에는 2천 권의 책과 식물이 전시되는 ‘보타닉 북라운지’가 프로젝트홀1에 꾸며진다.

 

인조잔디와 빈백소파에 앉아 편안하게 책을 읽을 수 있는 공간으로, 주말에는 동화작가의 구연동화, 심리상담 후 식물과 책을 처방해주는 북테라피 등 행사가 열린다.

 

8월 3일에는 오후 4시~5시30분 선큰플라자에서 아카펠라, 마임 등 공연이 열리는 ‘청춘 마이크 버스킹’이 진행되며, 8월 7일~9일에는 프로젝트홀1에서 식물이 등장하는 영화를 상영한다.

 

8월 10일에는 식물문화센터 2층에서 ‘제1회 서울식물원 전시학술워크숍’이 열린다. 학술연구 결과발표와 함께 각 연구 주제와 연계해 식물문양 종이금관 만들기, 압화, 전통민화 등 흥미로운 예술 체험 프로그램도 진행된다.

 

보타닉 북라운지 행사, 전시학술워크숍 체험 프로그램도 서울시 공공서비스예약에서 사전 예약 후 참여할 수 있다. 예약은 7월 24일부터 진행될 예정이다.

 

 

문의 : 서울식물원 02-2104-9783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김광수
  2. 허유권
  3. 문진국
  4. 권오륜
  5. 류 자
  6. 한상숙
  7. 소재진
  8. 손기서
  9. 김환수
  10. 조용구
  11. 최연근
  12. 김동협
  13. 문병인
  14. 임성택
  15. 남점현
  16. 장준복
  17. 신낙형
  18. 이운희
  19. 이수연
  20. 임복순
  21. 이철희
  22. 김병희
  23. 김현희
  24. 백수민
  25. 한명철
  26. 박국인
  27. 이종숙
  28. 이충현
  29. 백운기
  30. 이종수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