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강서뉴스

무색투명 폐페트병, 자원으로 환골탈태

“폐비닐·무색투명 폐페트병 분리배출” 본격 시행

기사입력 2020-02-12 오전 9:37:25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무색투명 폐페트병, 자원으로 환골탈태

폐비닐·무색투명 폐페트병 분리배출본격 시행

 

 

강서구(구청장 노현송)는 생활폐기물을 줄이고 재활용을 활성화하고자 폐비닐, 무색투명 폐페트병 분리배출 요일제를 실시한다.

 

 

 

 

본 사업은 종전 폐비닐과 무색투명 폐페트병, 기타 재활용품을 색상과 관계없이 혼합배출 함에 따라 선별하는 과정이 필요했고, 재활용하는 데도 많은 어려움이 있어 이를 개선하고자 추진하게 됐다.

 

구는 227일부터 폐비닐, 무색투명 폐페트병 분리배출 요일제를 본격 시행한다. 단독주택이나 상가의 경우 혼합배출 하는 방식에서 목요일(··목 배출지역)과 금요일(··금 배출지역)폐비닐과 무색투명 폐페트병만 따로 배출하는 방식이다.

 

유색 폐페트병을 포함한 기타 재활용품은 일··목 배출지역의 경우 일요일과 화요일에, ··금 배출지역의 경우 월요일과 수요일에 배출하면 된다. 공동주택은 유색페트병을 포함한 재활용품의 경우 기존 배출하는 방식으로 버리면 되지만 무색투명한 폐페트병은 전용 수거함을 따로 비치하여 배출하여야 한다.

 

본 사업이 성공하려면 분리배출이 잘되어야 하므로 지속적으로 찾아가는 분리배출 교실과 공동주택관리자 교육 등 주민홍보도 강화한다. 또한, 올바른 재활용 분리배출이 습관화 되도록 홍보물 제작 배포 등 다양한 방안을 마련하여 폐비닐과 폐페트병으로 인한 환경오염이 최소화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노현송 구청장은 폐비닐과 폐페트병으로 인한 환경오염이 심각해지는 상황에서 별도배출 방식을 도입하게 됐다라며 구와 주민이 함께 환경을 살리고 자원을 재활용하는 데 적극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에 대한 자세한 문의는 강서구청 자원순환과(02-2600-4075)로 하면 된다.

 

 

강서뉴스 신수용 기자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문진국
  2. 김병진
  3. 경기문
  4. 이종숙
  5. 문병인
  6. 신낙형
  7. 남점현
  8. 이충숙
  9. 김환수
  10. 김민주
  11. 임성택
  12. 조용구
  13. 지현경
  14. 임복순
  15. 이운희
  16. 류 자
  17. 한명철
  18. 고성주
  19. 송훈
  20. 김병희
  21. 이철희
  22. 허유권
  23. 소재진
  24. 권오륜
  25. 노현송
  26. 소강문
  27. 최연근
  28. 백운기
  29. 김병옥
  30. 김윤탁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