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전국뉴스

강릉시 "올해는 벚꽃구경 제발 오지 마세요"

벚꽃축제취소, 명소 출입 인원 통제·주변 주차장 폐쇄

기사입력 2020-03-26 오전 9:08:37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강릉시 "올해는 벚꽃구경 제발 오지 마세요"
벚꽃축제취소, 명소 출입 인원 통제·주변 주차장 폐쇄



25일 강릉시에 따르면 이번 주말 강릉지역 벚꽃이 만개할 것으로 예상돼 많은 관광객이 경포대 등에 몰릴 것으로 우려되는 가운데 강릉시의 고민이 깊어가고 있다.

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올해 벚꽃축제를 취소했음에도 상춘객이 몰리면 사회적 거리두기가 불가능할 것으로 보고 대책 마련에 골머리를 앓고 있다.

 

 

시는 우선 오는 27일부터 다음 달 5일까지 벚꽃 명소인 경포대와 남산에 차단선을 구축, 출입 인원을 통제하기로 했으며 또 자동차를 이용한 벚꽃 터널 구경도 자제해 달라고 당부했다.

 

시는 벚꽃을 구경하려는 상춘객이 발을 붙이지 못하도록 경포대 주차장과 삼일공원 주차장도 같은 기간 폐쇄하고 자율방범대원 등을 주차금지 안내 활동에 투입할 예정이다.

 

이와함께 바다부채길, 오죽헌, 솔향수목원 등도 관광객이 2이상 떨어져 다닐 수 있도록 출입 인원을 통제할 방침이다.

 

김한근 강릉시장은 "이번 주말에 벚꽃이 만개할 예정이어서 관광지가 걱정된다""강릉은 개활지인 데다 경포대는 2이상 거리를 두기가 불가능한 만큼 올해는 상춘객이 가급적 강릉에 오시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구상찬
  2. 한정애
  3. 김태우
  4. 류 자
  5. 남점현
  6. 임성택
  7. 신낙형
  8. 문병인
  9. 백운기
  10. 한상숙
  11. 김병진
  12. 정연석
  13. 이종숙
  14. 김환수
  15. 이충숙
  16. 소강문
  17. 임복순
  18. 이수연
  19. 조용구
  20. 고성주
  21. 문진국
  22. 강미석
  23. 김병옥
  24. 한명철
  25. 소재진
  26. 박경숙
  27. 김병희
  28. 권오륜
  29. 송영섭
  30. 김광수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