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취재 > 지식정보

가야금 열두줄의 비밀

"고령군 가야금명장, 전통방식 가야금줄 제작"

기사입력 2020-07-10 오전 8:16:56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가야금 열두줄의 비밀

"고령군 가야금명장, 전통방식 가야금줄 제작"

 

 

고령군(군수 곽용환) 우륵박물관에서 710일부터 24일까지 고령군 가야금명장이 전통방식으로 가야금줄을 제작한다.

 

 

명주실을 꼬아 만드는 가야금줄은 1년 중 건조하지 않고 습기가 많은 7월에만 제작되어 진다. 실제로 가야금줄을 제작하는 모습을 볼 수 있는 특별한 기회인 셈이다.

 

 

누에고치에서 나오는 생사로 만들어지는 명주실은 누에고치 30개로 한 가닥의 줄이 만들어 진다. 일정한 굵기에 맞게 합쳐진 세 줄을 다시 한 줄로 단단하게 꼬면 명주실이 된다. 꼬아진 명주실을 소나무방망이에 감고 반나절 정도 물에 불린 후 수증기로 쪄내고 햇볕에 말리면 비로소 가야금줄이 탄생한다.

 

우륵박물관에서는 코로나19 바이러스 예방을 위해 철저한 소독, 거리유지 등의 방역시스템을 갖추고 있어 관람객들이 안심하고 방문할 수 있다.

 

이번 여름, 우륵박물관 전시 관람과 함께 가야금줄 제작 시연을 함께 본다면 가야금의 신비를 느낄 수 있는 특별한 시간이 될 것이다. 오는 10249시부터 17시까지이며 우륵박물관내 가야금줄 제작 체험장 앞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유연지
  2. 신낙형
  3. 최은정
  4. 한상숙
  5. 박국인
  6. 문진국
  7. 김향라
  8. 이상국
  9. 류 자
  10. 문병인
  11. 송훈
  12. 노현송
  13. 정성윤
  14. 김은희
  15. 박경숙
  16. 이종숙
  17. 김병희
  18. 이수연
  19. 한정애
  20. 소재진
  21. 지현경
  22. 조종태
  23. 강미석
  24. 이운희
  25. 남점현
  26. 구상찬
  27. 허유권
  28. 김용제
  29. 김태우
  30. 이종수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