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강서뉴스

강서구, 골목상권 살리기에 나서

강서구, 상인연합회와 서울신용보증재단과 업무 협약

기사입력 2020-10-12 오후 7:25:50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강서구, 골목상권 살리기에 나서

강서구, 상인연합회와 서울신용보증재단과 업무 협약

 

 

강서구(구청장 노현송)는 소상공인 맞춤형 컨설팅과 점포 시설 개선을 지원하는 강서구청 골목상권 리더 역량 강화 사업을 실시한다. 이번 사업은 코로나19 영향 등으로 상권이 위축되고 있는 상황에서 강서구청 먹자골목 상인의 역량과 경쟁력을 강화해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고자 실시하게 됐다.

 

 

 

 

108일에는 강서구청, 먹자골목 상인연합회, 서울신용보증재단의 역량 강화 교육시설개선 지원을 골자로 한 강서구청 먹자골목 상권 활성화 업무 협약이 있었다. 골목상권 리더 역량 강화 교육은 상인연합회와의 협의 과정에서 전문 컨설팅에 대한 요청이 많아 먹자골목 내 77개 점포를 대상으로 실시하기로 했다.

 

개별 상인 맞춤형 컨설팅으로 경영진단을 통한 고객관리 방안, 개선방안 등을 제시하며, 빠르게 변화하는 시대에 맞춰 상품서비스 개발, SNS 마케팅 등도 상담해준다. 개인사업자라면 어려울 수 있는 세무, 노무, 회계 등 전문 분야에 대한 컨설팅도 1:1로 실시한다.

 

아울러 서울신용보증재단에서는 간판, 인테리어, 난방기 등 점포 내외부의 환경 개선이 필요한 경우 업소 당 100만 원 이내로 지원하며, 해당 점포는 10%의 자기부담금만 내면 된다. 시설 개선 지원 사업은 점포 내·외부 환경 개선을 돕고 영업에 필요한 시설을 지원함에 따라 청결하고 쾌적한 환경을 제공해 상인과 이용객 만족도 모두 높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구는 지난 5골목 경제 회복지원 공모 사업에 선정되어 올해 말 완료를 목표로 안전테마로 조성, 특화 브랜드 개발 등 거리 개선 사업 등도 시행해 골목상권 활성화를 위해 힘쓰고 있다.

 

구 관계자는 상인연합회와의 협의를 통해 실질적으로 상인들에게 도움이 되는 사업들을 추진하고자 한다라며 이번 사업이 구와 소상공인의 상생을 위한 좋은 사례가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이에 대한 자세한 문의는 강서구청 지역경제과(02-2600-6613)로 하면 된다.

 

 

강서뉴스 신수용 기자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 안길해
    2020-10-13 오후 6:57:52
    골목상권이 살아나야 지역경제가 살아난다고 생각합니다. 뒷골목상권살리기에 적극 동참하여야겠습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신낙형
  2. 송순효
  3. 한상숙
  4. 김동협
  5. 조용구
  6. 송영섭
  7. 김향라
  8. 이상국
  9. 송훈
  10. 이종숙
  11. 구상찬
  12. 정연석
  13. 김용제
  14. 진후남
  15. 박국인
  16. 고성주
  17. 한정애
  18. 김윤탁
  19. 문병인
  20. 최기웅
  21. 문진국
  22. 김경애
  23. 한명철
  24. 이수연
  25. 임명선
  26. 소강문
  27. 지현경
  28. 소재진
  29. 노현송
  30. 조종태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