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강서뉴스

소중한 생명, 모두 함께 지켜요!

강서구, ‘자살 예방 집중 홍보’ 추진

기사입력 2020-10-23 오전 9:13:25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소중한 생명, 모두 함께 지켜요!

강서구, ‘자살 예방 집중 홍보추진

 

 

강서구(구청장 노현송)는 지역 내 자살률을 낮추고 생명존중 문화를 확산시키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 되면서 주민들이 감염에 대한 우려와 사회적 관계 단절로 인해 우울감, 무기력감, 불안감 등 코로나 우울 현상을 겪고 있다.

 

 

 

 

문제는 코로나 우울이 심해지면 자살로 이어질 수 있다는 것이다. 이에 구는 이러한 상황을 미연에 방지하고자 찾아가는 이웃의 날사업과 자살 예방 집중 홍보를 진행하고 있다. ‘찾아가는 이웃의 날사업은 서울시 자원봉사센터와 협력하여 자살 고위험군 주민들이 이웃 주민들과의 비대면 소통을 통해 고독감, 우울감을 완화할 수 있도록 지원해 주는 사업이다.

 

구는 23찾아가는 이웃의 날행사를 갖고 생명 지킴이 자원봉사자들과 함께 강서구정신건강복지센터에 등록된 우울 위험군 주민과 지역 내 취약계층, 홀몸어르신 등 자살 고위험군 주민 255명에게 1인당 2개씩 총 510개의 이웃키트를 전달한다.

 

이웃키트에는 이웃에게 안부를 전할 수 있는 메시지 카드와 함께 나눌 수 있는 초콜릿, 견과류, 스티커, 손소독제 등이 들어있다. ‘이웃키트를 받은 자살 고위험군 주민은 이웃에게 나누고 싶은 메시지를 적고, 이웃집 문고리에 걸어 비대면으로 이웃과의 만남을 진행할 수 있다.

 

이를 통해 코로나19로 힘든 일상을 보내고 있는 자신뿐만 아니라 이웃까지 격려하면서 코로나 우울을 덜어낼 수 있게 된다. 이와 함께 구는 지역 내 생명존중 문화를 확산시키고자 교통량과 유동인구가 많은 강서구청 사거리에 대형전광판을 활용하여 자살 예방 공익광고를 송출하고 있다.

 

또한, 자살 예방 포스터를 제작하여 동주민센터, 고용복지플러스센터, 아파트 엘리베이터 등 많은 주민들이 볼 수 있는 장소에 게시하는 등 자살 예방 집중 홍보도 진행하고 있다.

 

조순옥 건강관리과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자살위험 증가가 우려되는 상황이다라며, “지역사회와 협력해 자살을 예방하는 한편, 지역 내 생명존중 문화가 확산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에 대한 자세한 문의는 강서구 보건소 건강관리과(02-2600-5887)로 하면 된다.

 

 

강서뉴스 문향숙 기자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 안길해
    2020-10-23 오후 12:10:25
    ‘자살 예방 집중 홍보’ 로 자살없는 건강한 강서구 되었으면 합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신낙형
  2. 송순효
  3. 한상숙
  4. 김동협
  5. 조용구
  6. 송영섭
  7. 김향라
  8. 이상국
  9. 송훈
  10. 이종숙
  11. 구상찬
  12. 정연석
  13. 김용제
  14. 진후남
  15. 박국인
  16. 고성주
  17. 한정애
  18. 김윤탁
  19. 문병인
  20. 최기웅
  21. 문진국
  22. 김경애
  23. 한명철
  24. 이수연
  25. 임명선
  26. 소강문
  27. 지현경
  28. 소재진
  29. 노현송
  30. 조종태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