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노컷뉴스

안동, 제4회 꿈가득 숲 캠프

오해가 아닌 이해의 장으로

기사입력 2017-11-25 오후 8:27:14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미투데이


오해가 아닌 이해의 장으로
안동, 제4회 ‘꿈 가득 숲 캠프’ 개최
 



안동시가 유관기관과 합동으로 24일부터 25일까지 도산서원선비문화수련원에서 지역 내 고등학생 60명을 대상으로 학교폭력 예방을 위한 꿈 가득 숲 캠프를 연다.

 

 

꿈 가득 숲 캠프는 안동시를 비롯한 안동경찰서, 남부지방산림청 등의 기관이 청소년들과 함께 숲을 통해 청소년 문제를 해결하고 인성 함양을 위해 매년 진행하는 프로그램이다.

 

이번 캠프는 학급·학교임원, 학교폭력 가·피해 학생 및 선도대상 학생을 대상으로 학교폭력에 대한 공감대 형성과 갈등 해소 능력을 배양하는데 중점을 뒀다. 이에 따라 학교전담경찰관과의 자연스러운 자리를 마련하고 편안하게 들을 수 있는 강연이 이뤄진다.

 

 

또한, 청소년 정서함양을 높이기 위해 청소년 교육 전문가와 숲 해설사 등을 초빙해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운영한다. 특히 캠프 가운데 서로를 이해하고 배려하는 마음을 가질 수 있도록 친구들과 함께할 수 있는 체험프로그램이 마련된다.

 

한편 안동시 관계자는 일상에서 벗어나 숲 속에서 친구들과 우애를 쌓고 서로 공감하는 시간이길 바라며, 앞으로도 청소년 문제를 해결하고 올바르게 성장할 수 있도록 관계기관과 협업해 지속적인 지원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희망천사 (shinnakhyung@hanmail.net)
목록으로

최근노컷뉴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문진국
  2. 고성주
  3. 신낙형
  4. 이철희
  5. 신창욱
  6. 박국인
  7. 김광수
  8. 한정애
  9. 강선영
  10. 김향라
  11. 송훈
  12. 노현송
  13. 조만환
  14. 장청기
  15. 김병로
  16. 류민지
  17. 권오륜
  18. 류 자
  19. 백운기
  20. 김성태
  21. 전은령
  22. 조종태
  23. 소재진
  24. 김용호
  25. 강미영(1)
  26. 김응권
  27. 박일
  28. 강미영(2)
  29. 이계향
  30. 선호선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