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노컷뉴스

정선아리랑박물관

정선아리랑박물관,

기사입력 2018-08-18 오후 4:34:04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미투데이


정선아리랑박물관,
아리랑 고개너머 특별전 22일 개최



1920년대부터 오늘날까지 한국인의 삶과 정서에 깊이 자리 잡고 있는 아리랑가운데 아리랑 고개에 대한 문화사적 이해와 가치를 재조명하는 특별한 전시회가 아리랑의 수도 정선 열린다.

 

▲ 아리랑 고개 너머 포스터

강원 정선군에 있는 아리랑박물관

(관장 진용선)에서 아리랑 고개관련 자료 및 영상 130여 점을 대거 선보이는 아리랑 고개 너머전시회를 오는 822일부터 1118일까지 아리랑박물관 기획전시실에서 연다.

 

이번 특별전은 아리랑 고개는 어디에 아리랑 고개는 열두 고개 아리랑 고개, 희망의 고개 나에게 아리랑 고개는 등 모두 4부로 구성되어 있다.

 

아리랑 고개에 대한 기본적인 이해부터 문헌과 노랫말에 나타난 아리랑 고개, 민족 이산과 6·25전쟁의 고통 등에서 나타난 아리랑 고개와 이를 극복해 나간 과정을 아리랑 고개를 통해 볼 수 있는 전시회이다.

 

1아리랑 고개는 열두 고개편에서는 1920년대 이후 아리랑 노랫말 속에 나타난 아리랑 고개의 유형과 아리랑 고개를 수용한 조선보감(朝鮮寶鑑, 1934)’, ‘조선속곡집(1929) 등 다양한 문헌을 선보인다.

 

2아리랑 고개는 열두 고개편에서는 일제강점기부터 압록강과 두만강을 건너 만주와 연해주로, 하와이, 멕시코로 이주길에 오른 한인들의 민족 이산의 고통의 역사, 일제의 탄압과 6·25전쟁의 비극의 역사를 아리랑 고개로 재조명한다.

 

러시아, 중국, 일본, 멕시코의 한인의 모습을 담은 디아스포라 엽서 20여점과, 조선인 혁명가 김산(1905~1938)의 구술 중 아리랑 고개 너머 죽음 위에 피는 꽃이 조선의 독립이라는 내용이 담긴 Song of Ariran(1941) 자료 등이 전시된다.

 

단순한 유물전시 뿐 아니라 진용선 아리랑박물관장이 중앙아시아 고려인 아리랑 연구 당시 이들이 생각하는 아리랑 고개와 아리랑을 부르며 먹먹한 눈물을 흘리는 고려인들의 생생한 인터뷰 영상도 함께 감상할 수 있다.

 

▲ 디아스포라(고려인) 엽서

 

3아리랑 고개, 희망의 고개편에서는 6·25전쟁 이후 고단한 삶, 민주화를 향한 숱한 시련 등의 역사의 곡절인 아리랑 고개를 극복하는 과정과 아리랑이 민요와 대중가요로 뿌리를 내려 노동의 현장과 유희의 공간에서 고단함을 달래는 노래가 되었음을 확인한다.

 

4부 나에게 아리랑 고개에서는 전시장 내 마련된 아리랑 고개에 정선군민이 생각하는 아리랑 고개를 적은 조각엽서를 전시하여 군민들이 생각하는 아리랑 고개에 대하여 알아본다.

 

또한 관람객들이 관람 후 자신이 꿈꾸는 아리랑 고개에 대해 적은 조각엽서를 붙여봄으로서 전시에 직접 참여하는 시간도 갖게 된다.

 

진용선 아리랑박물관장은 아리랑 고개는 실존의 고개가 아니라 현실적인 삶에서 맞닥뜨리는 상징적인 고개로 고단한 삶을 살아온 이들의 인생 여정이 현재진행형으로 드러나 있다이번 전시를 통해 우리 삶에서 아리랑 고개는 어떤 의미인지, 내가 꿈꾸는 아리랑 고개는 무엇인지 함께 이야기해 볼 수 있는 소중한 기회가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아울러 아리랑 고개 너머전시회 개막식은 오는 822 오전 10시 아리랑박물관 아리랑카페에서 열린다.

 

빠른 실시간 뉴스, 태백시민·정선군민과 함께 만드는 언론

태백정선인터넷뉴스는 한국지역인터넷언론협회 회원사입니다.

 

ⓒ 태백정선인터넷뉴스 (tji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광고문의/취재요청T.553-2800 (tjinews@hanmail.net)

오형상 기자(chiak119@hanmail.net)

희망천사 (shinnakhyung@hanmail.net)
목록으로

최근노컷뉴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박국인
  2. 신낙형
  3. 노현송
  4. 조용구
  5. 문진국
  6. 진해주
  7. 백운기
  8. 지현경
  9. 이종수
  10. 김용호
  11. 장청기
  12. 장준복
  13. 류 자
  14. 고성주
  15. 홍석영
  16. 송영섭
  17. 박일
  18. 김광수
  19. 김성미
  20. 김윤탁
  21. 남상일
  22. 한명철
  23. 가동민
  24. 조종태
  25. 조남국
  26. 조만환
  27. 김향라
  28. 임명선
  29. 박경숙
  30. 박용태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