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노컷뉴스

꿀벌나라테마공원

꿀벌나라테마공원 개관 1주년 성황

기사입력 2019-04-11 오전 8:04:22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미투데이


꿀벌나라테마공원 개관 1주년 성황      



 

국내 유일의 꿀벌을 소재로 한꿀벌나라테마공원개관 1주년 기념행사가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칠곡군은 지난 23일 꿀벌나라테마공원에서 백선기 군수를 비롯해 가족단위 관람객 2천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기념식과 다채로운 체험행사를 가졌다.

 

이번 행사는 꿀벌나라테마공원 개관 1주년을 기념하고 벌과 자연 생태계 보호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기념식은 칠곡 영쳄버오케스트라의 재능 기부 공연을 시작으로 국민의례, 백 군수의 축사가 이어졌다. 또 북미와 유럽 등의 국립공원에서 운영되는 어린이 생태교육 프로그램을 도입해 만든주니어레인저발대식을 가졌다.

 

기념식에 이어 백 군수를 비롯해 이재호 칠곡군의회 의장, 칠곡군의원 등이 참여한 가운데 평화와 번영을 상징하는 모감주나무 기념식수가 이어졌다.

 

공식행사가 종료되자 우리가족 밀원수심기, 첫 번째 가족 꿀벌의상 체험, 꿀벌 페이스페인팅, 꿀 와플 및 꿀 아이스크림 시식, 봉독체험 등의 다채로운 체험 행사가 진행됐다.

 

특히 우리가족 밀원수심기 행사는 문자 홍보 5분 만에 90여 가족 신청이 완료되는 등 폭발적인 인기를 끌었다.

 

밀원수 심기에 선정된 가족들은 자녀와 함께 밀원수 나무와 가족의 이름과 소원이 적힌 표찰을 인근 언덕에 심었다.

 

또 첫 번째 가족 꿀벌의상 체험에는 김진환·김민서(석적읍) 가족이 선정되어 꿀벌 캐릭터 의상을 입고 기념촬영을 했다. 이들 가족은 4월에 발행되는 칠곡 소식지의 표지 모델로 선정되는 기쁨도 함께 누렸다.

 

이밖에도 꿀벌나라사회적협동조합이 준비한 꿀 와플 및 꿀 아이스크림 시식은 행사가 종료될 때까지 가족들의 긴줄이 끊이지 않았다.

 

또 칠칠곡곡협동조합이 준비한 농산물은 일부 품목이 완판되는 등 인기를 끌며 칠곡 농산물의 우수성도 홍보했다.

 

백 군수는 축사를 통해제 손으로 직접 유치하고 시작했던 꿀벌나라테마공원이 새로운 관광명소로 자리잡게 되어 매우 뜻 깊다앞으로 주니어레인저, 예쁜벌통꾸미기대회, 꿀벌미니음악회를 비롯해 다양한 프로그램 준비해 가족들의 문화공간으로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그는칠곡군은 전국 유일 양봉특구, 전국 최대의 아카시 군락지, 양봉요지, 꿀벌나라 테마공원, 꿀벌홍보관 등으로 양봉산업 발전을 위한 새로운 전기를 맞고 있다앞으로 꿀벌의 도시 이미지를 더욱 공고히 하고 양봉 부산물을 활용해 농업 6차 산업 발전과 농가 소득 향상에 이어지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꿀벌나라테마공원은 평일 평균 200여 명, 주말에는 1천여 명의 관람객의 방문이 이어지며 개관 1년만에 15만 명을 돌파했다.

 

꿀벌나라 테마공원은 사라져가는 꿀벌이 생태계에 미치는 영향과 산업적, 경제적 가치에 대해서 배울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오감만족 생태체험활동을 통해 인성과 창의성을 키우기 위해 마련됐다.

 

총사업비 100억 원을 들여 20151월 첫 삽을 뜬 지 3년만인 20183월 완공됐다. 3만여에 지하 1~지상 2층 규모로 테마공원 내에는 꿀벌홍보관, 꿀벌생태관, 꿀벌공생관, 꿀벌축제관, 창의치유체험관이 있다. 야외에는 꿀뜨기체험장, 꿀벌공기방, 꿀벌모형동산이 자리 잡았다.

 

 

 

정다훈 기자(cginews@hanmail.net)

희망천사 (shinnakhyung@hanmail.net)
목록으로

최근노컷뉴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문진국
  2. 최동철
  3. 박국인
  4. 진성준
  5. 김선경
  6. 김병옥
  7. 박경숙
  8. 장준복
  9. 류 자
  10. 소재진
  11. 신낙형
  12. 노현송
  13. 이종숙
  14. 이충현
  15. 안길해
  16. 송영섭
  17. 문병인
  18. 김광수
  19. 한명철
  20. 장청기
  21. 이철희
  22. 김윤탁
  23. 박일
  24. 백운기
  25. 최연근
  26. 이수연
  27. 진후남
  28. 지현경
  29. 이종수
  30. 김병진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