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노컷뉴스

제7회 신촌 물총축제

'왕국을 탈환하라' 7월 6∼7일 개최

기사입력 2019-07-05 오전 8:58:09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미투데이


제7회 신촌 물총축제 '왕국을 탈환하라' 7월 6∼7일 개최



[서대문인터넷뉴스]

도심 한복판에서 이른 피서를 만끽하고, 일상의 스트레스도 몽땅 날려버리자.

 

 

이른 무더위가 시작된 이때, 놓치면 후회할 신촌 물총축제가 오는 주말인 76일과 7일 서대문구 신촌 연세로에서 펼쳐진다.

 

 

토요일인 첫날은 오전 11시부터 저녁 845, 일요일인 둘째 날에는 오전 11시부터 저녁 8시까지 열린다.

 

올해로 7회째를 맞는 이번 축제는 문화기획단체 무언가(대표 김현경)가 주최하고 서울시와 서대문구가 후원한다.

 

이번 축제 콘셉트는 왕국을 탈환하라(Retake the kingdom)’, ‘반란군이 점령한 왕국(신촌)을 세계 각지 용병들이 되찾는다는 스토리 구성 아래, 연세로 중앙에 설치된 메인무대를 중심으로 치열한 물총싸움이 전개된다.

 

물총대전 시작을 알리는 DJ의 시그널 사운드와 함께 반란군이 메인무대와 망루에서 워터 캐논과 워터 커튼을 발포하며 용병을 공격한다. 용병들은 이에 맞서 왕국을 탈환하기 위한 공격을 펼친다.

 

이 같은 스토리의 물총 싸움 외에도 다채로운 거리댄스와 디제잉쇼 등의 이벤트가 준비된다.

 

어린이를 동반한 가족들도 안심하고 축제를 즐길 수 있도록 신촌, 파랑고래키즈존에는 챌린지바운스와 에어풀장이 설치된다.

 

주최 측은 이번 축제에 앞서 지역사회와 상생하고자 신촌상인연합회와 신촌 상권 활성화를 위한 MOU를 체결했다.

 

또 발달장애를 앓고 있는 서번트(savant) 아티스트들의 굿즈(goods)를 선보이는 상생프로젝트도 진행한다.

 

아울러 축제 후 버려진 물총을 수거해 재활용품을 예술작품으로 재탄생시키는 정크 아티스트버려지는 자원을 활용해 새로운 가치를 만들어 내는 서울새활용플라자장난감 재활용 업체인 금자동이등에 무료로 전달해 환경을 생각하고 나눔을 실천하는 물총축제의 가치를 구현한다.

 

입장 제한 없이 누구나 무료로 물총축제에 참여하고 각종 공연을 감상할 수 있다. 물총은 개인이 미리 준비하거나 현장에서 구매할 수 있다. 물총에 채울 물은 물보급소에서 공급한다.

 

문석진 서대문구청장은 남녀노소, 내외국인 누구나 처음 만나는 사람들과도 신나게 물놀이를 즐길 수 있는 것은 신촌물총축제가 주는 특별한 즐거움이라며 많은 분들이 이 축제를 통해 일상의 스트레스를 시원하게 풀고 삶의 활력도 되찾으시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이번 축제와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무언가’(1522-9223) 또는 서대문구청 문화체육과(330-8161)로 문의하면 된다.

 

희망천사 (shinnakhyung@hanmail.net)
목록으로

최근노컷뉴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남점현
  2. 류 자
  3. 김환수
  4. 문진국
  5. 이종숙
  6. 소재진
  7. 임성택
  8. 신낙형
  9. 박경숙
  10. 김현희
  11. 김병희
  12. 한상숙
  13. 문병인
  14. 권오륜
  15. 손기서
  16. 조용구
  17. 한명철
  18. 이수연
  19. 김은희
  20. 이운희
  21. 장준복
  22. 이충숙
  23. 허유권
  24. 윤유선
  25. 김병옥
  26. 임복순
  27. 신현철
  28. 송훈
  29. 김광수
  30. 김병진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